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우리시대의 문학 삶 희망과 절망의 이야기

오늘의 시는 무엇인가? 시의 현주소

This gallery contains 1 photo.

문학공간 10월 원고// 시로 못다쓴 이야기 10   오늘의 시는 무엇인가? -시의 문제, 시의 희망   기청(시인 문예비평가)   신은 신의 길이 있고 인간은 인간의 길이 있다 과학은 과학의 길이 있고 정신은 그나름의 길이 있다  그렇듯 시는 시의 길이 있다 [...]

More Galleries | 댓글 남기기

서울 도심속 문학기행, 그곳에는

This gallery contains 8 photos.

 [문학 기행]     서울 도심속 문학기행, 그곳에는     가을의 끝자락, 국제PEN클럽 한국본부가 주관하고 서울시가 주최, 후원하는 제5회 ‘서울 시(詩)문학기행’에 동참했다.   지난 11월 28일 오전 10시 서울시청 앞을 출발 20여분 후 자하문 근처 윤동주 문학관에 도착, 김경식 시인의 [...]

More Galleries | 댓글 남기기

노벨문학상, 우리는 왜?

  [문화 촛점]           노벨문학상, 우리는 왜?       스웨덴 한림원은 올해 노벨문학상 수상자로 캐나다의 여성작가 앨리스 먼로(Alice Munro·82)를 선정 발표했다.   당연히 화제꺼리도 많은 모양이다. 단편작가로는 첫수상이란다 여성작가로는 노벨상 출범이후 13번째, 캐나다 국적으로는 첫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태그 : , , | 댓글 남기기

이상 탄생 100주년에

    이상과 김소월, 그 간극(間極)의 지평   문학 이야기3-  현대시 100년의 오늘       올해가 이상 탄생 100주년이 되는 해다 현대시 100년의 현주소는 어디인가? 육당 최남선의 ‘해에게서 소년에게‘(소년지 1908)를 현대시의 효시로 본다면 한 세기가 넘은 셈이다 육당의 첫작품은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남기기

디지탈 시대, 원고지의 추억

    디지탈 시대, 원고지의 추억     문학 이야기 2           원고지는 이제 아날로그 시대의 추억으로, 문학박물관의 유물로 남게 될 것인가? 아직도 원고지를 고집하는 일부 문인들이 있다 컴맹이거나 길들여진 습관 때문에, 혹은 원고지의 비밀스런 마력을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남기기

문인은 무엇으로 사는가? 문학 이야기

      문인은 무엇으로 사는가?   문학 이야기-(1)       러시아 문호 레오 톨스토이   그의 작품중에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란 단편이 있다 다분히 철학적 종교적 물음을 제시한다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 것일까? 빵만으로 돈만으로 물질만으로는 뭔가 부족하다는 것을 암시한다  그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남기기

책속의 비밀, 목록과 코드에 감추어진 진실

    책속의 비밀, 목록과 코드에 감추어진 진실   책 이야기 (4)       책 속엔 무엇이 있을까? 인간이 원하는 다양한 유형의 ‘목록’이 책 속에 있다 현실의 모순과 현실을 뒤집는 마술적 판타지를 포함한다 책의 목록은 그 시대인들이 만들어낸 화산의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남기기

뒷전으로 밀리는 문예지, 설 땅은?

  뒷전으로 밀리는 문예지, 설 땅은?   책 이야기(3)       대형백화점에서 서점의 위치가 바뀌고 있다는데 이른바 목이 좋은(접근성이 좋은) 곳에서 구석진 곳으로 밀리는 것 대형서점에서 문예지의 위치가 바뀌는 현상도 마찬가지 입구 쪽에서 구석진 곳으로, 뒷전으로 밀리고 있는 것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남기기

전자책 출판시대 약인가 독인가

       전자책 출판시대 약인가 독인가 책 이야기 (2)   가을이 깊어가고 있다 만추(晩秋)의 홀리데이 이맘 때즘 뉴스의 한 꼭지를 장식하는 멘트 단풍놀이 나온 시민들이 유명산?을 그야말로 울긋불긋 물들이며 휴일을 만끽하고—- 그런데 왜 이런 뉴스는 없지? 천고마비 등화가친(燈火可親)의 계절 이곳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4개

책의 진화 어디까지? (1)

[나누고싶은 이야기]    책 이야기(1)   책의 진화, 어디까지?       가을, 독서의 계절이라 부른다 그런데 명색 글을 쓰는 문인으로 책을 얼마나 읽었나? 생각하면 부끄러움이 앞선다 사실 나는 책을 잘 읽지 않는다  일종의 책 공포증 때문일까? 가족이 핀잔을 줄때도 [...]

카테고리 : 문학과 현실 댓글 2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