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여아 살해사건 공판 충격 후기 “반은 메스로 포 뜨고, 나머지 반은 망치로 으깨어 죽여”

 

7월 12일 인천 초등생 살해사건 공판이 있었습니다.

다음날 그 재판 방청 후기가 온라인에 올라왔습니다.

초미의 사건이어서 검찰과 사법부도 엄중하게

사건을 다루고 있는 만큼 방청 기록 분량이 상당히 깁니다.

후기를 보니 검찰은 공범 박양의 살인교사 쪽에

더 무게를 두고 있는 듯 질문 내용이 매우 치밀하네요.

후기 중에 공범 박양 신문 부분을 옮겨 봅니다.

 

 

2017.07.12. () 14:00 인천지법 416호 대법정

인천지법 2017 고합 261 김*연

 

[제4증인 신문 시작 공범 박양]

 

검 증인은 살인방조사체유기로 기소되어 6.23에 재판을 받음증인은 피고에게 A,J 2개의 인격이 있다고 하였고, J라는 인격은 살인이 가능하다고 하였는데사실인가?
공 거짓이다.
.
검 막상 피고인의 구체적 살인계획은 증언하지 않고 있다.
변 우발적이다증인이 피의자에게 요구해서였다.
.
검 정인은 캐릭터 커뮤니티를 통해서 알던 사이이다.베네치아 점령기(https://webcache.googleusercontent.com/search?q=cache:4mmJ6vGvJesJ:https://twicopy.org/ko/For_Venice_/+&cd=1&hl=ko&ct=clnk&gl=kr)를 통해 만났고이는 마피아 집단 간 대립과 협상을 통해 이야기를 진행하는 곳이었다. 1주 간 진행되었고종결되었다커뮤계정 말고 개인 계정으로 증인과 피고인은 친분을 유지하였다.오프라인에서 몇 번 만났는가?
공 : 4회 쯤 만났다.
.
검 피고와 증인은 이 사건 이전에도 장시간 카톡, DM, 전화를 통해 대화를 자주 나눈 적이 있는가?
공 아니다.
.
검 반은 메스로 포를 뜨고나머지 반은 망치로 으깨어 죽이라고 한 사실이 있는가?
공 기억나지 않는다.
검 비슷한 취지의 말을 한 적은 있는가?
공 있다.
.
검 내가 조폭과 관련이 있고옆에서 조폭의 작업을 보았고내가 하면 아무도 모른다는 취지의 말을 한 적이 있는가?
공 조직관련 발언은 한 적이 있지만자세한 건 기억나지 않음.
.
검 : ‘너는 죽인 적이 없는가있을 것이다’ 라고 지속적으로 피고에게 말한 적은?
공 없다.
.
검 만날 때 흉기를 가지고 오지 말 것해치지 않을 것을 조건으로 약속한 적은 있는가?
공 흉기에 대해서는 맞고해치지 않을 것에 대해서는 기억나지 않는다.
 .
검 증인은 피의자에게 인격 A,J가 있다고 했고, J는 살인도 가능하다고 했다그러자 피의자는 다른 사람에게 하소연하면서 만나지 말아야겠다고 했는데?
 .
[조이님<->피의자 간 너무 괴롭혀 고민이라는 카톡 프로젝터로 띄움]
전에 만난 트친이 괴롭혀요. / 너무 정신적으로 몰아요. / 싸우지 않는 이상 끊지 않는데악의는 아니지만 호기심. / 안전한 사람은 아닌 것 같은데 정을 못 떼. / 민감한 부분은 3할 정도 건든 것. / 저 사람 전과 있어도 안 이상해
 
공 계획성 없었다그냥 곱게 미치진 않은 것 같았다3.18 만나지마소주 3병 먹어도 무사하다고 했는데칵테일 3잔 먹이니 골로 갔어상대가 누가 되었든 연애감정 생기거든요.
.
검 증인이 피고인에게 다중인격을 끌어내려고 해서 스트레스를 준 것 같다맞나?
공 아니다.
.
검 증인피고인과 연인 사이인가?
공 아니다.
검 위증하지 마
공 : 3.18에 피의자가 기습키스를 해왔다.
.
검 웹툰 카페에서 만난 맛당이라는 인물을 아는가?
공 모른다.
검 증인의 말은 거짓이다증인이 피의자에게 으슥한 곳에서 키스를 하였다.피의자의 입술을 물어서 짜증을 냈다.
검 : 3.18 이후 둘은 연인 사이가 되었을 것이다.
공 아니다.
검 아니라고?
 .
[맛탕과의 라인 메시지를 제시]
웃긴 일이 생겼어그간 말한 박OO과 계약연애를 하게 되었어.’
 .

 .

검 아니라고이래도그럼 뭐가 더 있어야 연인인데기습키스 이후 피의자가 증인을 좋아하게 되었고증인은 연애감정을 이용해 구체적 살인계획을 지시하였다당분간 살인을 금한다 허한다허락 조건으로 손가락을 갖고와.
(공 이런 저런 이야기잘 들리지 않아 기록하지 못함)

.
검 당신 말 하는 내용은 내가 들어도 장난같다고작 그런 내용을 가지고 피의자가 연을 끊을지 하소연하겠나?
판 제시하지 마세요사실관계 파악만.
검 연애감정이 생기면서 그럴 수도 있겠다로 들린다주도권은 증인에게맞나?
공 아니다.
검 증인은 남자 역할피고인은 여자 역할.  종속관계가 아닌가?
공 아니다.
검 연애감정을 이용한 것으로 생각된다.
공 아니다.
.
검 내가 손가락을 수집하는 취미가 있다식용으로 쓰려고허벅지살폐 등을 가져오라고 한 적이 기억나나?
공 아니다.
검 자극적 내용인데도 불구하고 기억나지 않는다고?
공 워낙 자극적인 이야기를 자주 나눠서 나지 않는다이야기를 했을 수도 있다.

.
검 표적을 어떻게 할 것인지기억남?
공 안남.
검 피고인은 준비하고 있었다고 하던데? CCTV 확인하라고 한 사실 있나? 1주 전후에.
공 아니, CCTV 확인했냐고 당일 물었던 것 같음.
 .

 .

검 증인, ~같습니다 는 왜 붙임자극적이기 때문에 기억이 날 텐데.
검 키가 작으니 저학년을 타겟으로 삼으라기억나나?
공 안 남.
.
검 유기장소를 골라준건?
공 없어요.
검 학원 옥상을 유기장소로 삼는다면어떻게든 유인한 후 범행장소방식에 대해 논한 적이 있는가?
공 없다.
.
검 용의자는 특정되지 않는다며 안전할거란 말을 한 기억은?
공 없다.
검 : CCTV 앞에선 변장하라고 한 것은?
공 안 난다.
검 변장할 때 사진을 찍으라고 했는데맞나?
공 아닌 것 같다.
검 갑자기 왜 바뀌는가무슨 취지로?
.
검 피고인이 하교시간을 검색한 것은 지시이행을 위해서 같은데.
공 아니다.
검 피고인 우리 집에서 운동장이 보여.증인 그럼 그 중 하나는 죽겠네 꺄악이런 대화를 나눈 것은 사실인가?
공 그렇다.
검 김 진짜 불쌍해?공 어 아니(정색하며)이런 사실은 있는가?
공 사실 없다.
.
검 계약연애 이후 일은 어떻게 되어가는가만약 이번 토요일에 일이 되면 가져오라고 한 것은 기억이 나나?
공 둘 다 기억나지 않는다.
검 피고인은 알겠다는데,  아냐?
공 없습니다.
검 장시간 통화했는데 대화내용 사실없음말이 되나?
공 취지 없음허벅지살에 대한 이야기 한 적 없음.
.
검 들키지 말라는 이야기는 했나?
공 기억 안 남.
검 피고인은 들키지 않기 위해 밀실살인을 검색하였다잡아 왔어전화를 쓰게 해 준다고 하니 왔어이런 대화는 그럼 시공간을 초월해-자캐커뮤-나눈 대화인가가상이면 바로 해도 되고맞장구만 쳐 주면 되는 것인데현실적인 시간으로 맞는데 왜 의문을 제기하지 않았나?
공 : (리얼리티를 즐기기 위해).
.
검 너 폰 언제 삼?
기억 안 남.
검 이번 1월에 나온 폰이지피고인의 폰에 카톡 내용이 얼마나 남아있는 지 아나1만 페이지다 1증인 폰엔 남은 게 없어.
검 내 눈 앞에 사람이 죽어있다고 했고기타 상황설명 했다고 하는데?
공 들은 적 없다.
.
검 그럼 무슨 말을 했나?보통은 사람이 죽어있다는 말을 들으면 무슨 일이야?’ 라고 묻거나 거짓말하지 마’ 라고 부정하기 마련인데증인은 뭐라고 했나?
공 무슨 일이야라고 했다.
검 상황설명하는 게 그래야 이어지는데.
공 진정하라고 했다
.
검 증인이 말하는 내용은 다 합쳐봤자 30초 내외다.
검 증인증인은 범행당일 7분 55초 동안이나 통화했다긴데진정하라고만 할까?그럴 수도 있다고 하면가상이 아니라고 의심해야 하는 것이 아닌가보통 사회통념상으로는 그러지 않는다.
.
검 증인이 다중인격을 이끌어 낸 것 같은데아니야?
공 네 아니에요.
검 그럼 피의자가 지인에게 거짓말을 한 것인가?
공 
검 키스는 맞잖아계약연애라고 한 건 맞잖아
공 내가 키스받은 것이다.
검 네가 기분이 나쁘면 계약연애라고 하기도 힘들어!
.
검 : 홍대입구에서 만나고, 18:00 술집에서 줌.
검 락스 때문에 손가락이 들렸어(손톱이 들렸어라고 하는 건 이례적인 경우피고인의 나이에 그럴만한 일이 뭐가 있었겠는가검사인 나도 그런 일은 없다.이는 흔치 않은 경우인데왜 질문하지 않았는가?
공 걱정이 우선이었다.
검 말이 된다고 생각하나?

 .

검 확인했어는 확인해봐 란 말을 해야 나오는 말인데20:31 헤어질 때까지 봉투를 갖고 있었음화장실에 갈 때 왜 봉투를 맡기지 않음증인은 대변이 마려워서 갔다고 했지크로스백에 봉투까지 들고 있는데 왜 안 맡김?
 .
검 증인유치원 나옴? / 네 초등학교 나옴? / 네 중학교 나옴? / 네 고등학교 나옴? / .정규교육 다 받았지보통 선물 받으면 확인하고 고맙다고 하지 않나왜 예의없는 행동을 했을까?
공 모르겠다.
.
검 경찰에서는 쿠키초콜릿인 줄 알았다고 했는데왜 그것을 굳이 화장실에서 확인을 했나보통은 안 그러지피의자가 오히려 선물을 준 사람이니 맡기고 들어가지 않나?왜 확인도 하지 않았는데 쿠키와 과자라고 생각했지?
검 이 정도면 적당해잘 했다라고 말했다고 피의자는 증언했다그런 사실이 없다고?
공 기억나지 않는다
.
검 둘이 역에서 술집까지 무슨 대화를 했나?
공 기억나지 않는다.
검 피해아동이 9살인 건 어떻게 알았나?
공 피의자가 피해아동에게 나이를 물어보았다고 해서.
검 봉투를 받은 이후술집에 이동할 때까지 대화한 적이 없다고?
공 없어요.
.
검 증인의 진술이 계속 바뀐다도대체 뭘 예상하였는가증인의 생각을 묻는 것인데답변을 못 한다고?
공 
.
검 보통 선물을 받으면 입구만 확인하는데그것조차 하지 않았다면위법한 물건이라고 예상하였기 때문에 그런 것이 아닌가?
공 아니다.
.
검 반신반의하면서 덜덜 떨었다고 진술하였다.(룸카페에 들어가서)공 나에게 영향 없냐괜찮냐피의자 경찰에서 전화왔어.많이 무섭지진정해 하며 달래주었다는 것이 사실인가?
공 많이 무섭지라고 말한 것은 사실진정하라고 한 적은 없음.
.
검 보통 경찰에게 전화가 왔다고 한다면무슨 일인지 묻는 것이 정상 아닌가?
공 : -대답하지 못함-
.
검 피의자가 거리낌없이 사체를 건네기 위해서는 증인이 신고하지 않을 것이란 강한 믿음이 있어야 하는데?
공 모른다.
검 피의자는 증인이 사건에 연루되어 있을 것이라 생각하였으니 그런 것이 아닌가?
공 모른다.
검 피의자가 증인으로부터 배신당해 진술하는 것 같은데아닌가?
공 아니다.

 .

변 증인이 보기에는 피의자가 무례하고 이상하지 않았는가?
공 무례한 면이 있었다.
변 : J라는 인격에게는 경어와 평어를 번갈아가며 사용하였는데?
공 그렇다.
 .

 

[여기서부터 피의자와 공범 간 대화]
 .
피의자 예전 일이 기억이 안 난다고 하는데제 기억엔 당신 기억력 좋다고 했던 거로 기억함.
공 : …
피의자 저는 기억나지 않는다고 당신에게 말한 적이 있음합정역 인근 바에서 내게 나는 언제언제 일어난 일을 영상처럼 기억한다’ 고 말했음그런 사실 있는지?
공 없다.
피의자 사실대로 말해주세요.
공 거짓말 아니다.
피의자 술 취해서 홍대입구로 갈 때내가 취해서 넘어진 것을 말한 적이 있다.
공 그렇다.
피의자 기억력이 좋아서 그런 게 아니냐?
공 : (XX해서 기억에 남아서)
피의자 그렇다고 해서 장소까지 기억하기에는 쉽지 않을 텐데?
피의자 증인은 본인 주관에 대해 말하는데신빙성이 있다고 보는가?
공 모르겠다.
 

 

[상호 간 대화 종료]
판 : CCTV 이야기가 시공간을 초월한(자캐커뮤이야기인가?
검 현실입니다.시간까지 띄어가며 이야기한 이유는 그런 경험이 없었으니 의심할만하지 않은가?
공 다른 사람과 이야기한 적이 있다.
검 그 사람이 누구인가?
공 인터넷에서 대화해서 누구인지 모른다.
검 실명을 말해 봐라!이제 와서다른 사람에게도 말했고경찰,검찰,법원에 이르기까지 수십 번의 조사를 받았다가조사에서도 말을 하지 않았는데왜 이제 말을 하는가내가 보기엔 변명이다변호인 의견서에도 없었다
공 모르겠다.
검 변호인 의견서 낼 때 한 번 읽어보지 않는가?
공 그렇다.
검 자기 의견서인데 자기가 모른다고!
 

 

[증인신문 종료]

엉슝맘 에 대해

고양이와 개를 사랑하는 반려인입니다. 경남 진주에서 태어나 마산서 자란 경남인이며 서울서 오래 살다가 현재는 파주시 황룡산 숲 속에 살고 있습니다. 아무 것도 할 게 없고 아무 것도 안 해도 되는 백치상태의 여유가 가장 희망사항입니다.

아직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