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1 의 19|1|2|3|4|5|10...마지막 »

친정엄마와 2박3일

혼자 잘나서 잘사는 줄 알던 못된 딸과 이 세상에서 제일보람 있는 일이 딸을 낳은 것이라는 친정엄마와의 가슴 뜨거운 2박 3일 이야기.   엄마의 전화 한 통 살갑게 받아주지 못하던 바쁜 서울깍쟁이 딸, 미영. 어느 날 연락도 없이 시골 친정엄마 집을 찾는다.   혼자선 밥도 제대로 차려먹지 않고 전기장판 하나로 겨울을 … 글 더보기

창극 ‘흥보씨’의 극본과 연출을 맡은 고선웅은 비틀기의 대가?

고선웅의 작품은 물 흐르듯이 자연스럽다. 복잡하지가 않으며 또한 재미가 있다. 어느 한곳 억지를 쓰는 법이 없다. 그는 비틀기를 하는 것이 아니라 재미와 맛을 아는 작가이며 연출가이다. 요리로 말하자면 주재료에 간단한 양념으로 본연의 깊은 맛을 끌어내는 요리사 같다.   국립극장 국립창극단(예술감독 김성녀)이 판소리 ‘흥보가’를 음악을 현세대에 맞춰 맛과 재미를 더해 쓴 신작 … 글 더보기

2017 화랑미술제에 참가하는 정인홍 화가

‘꽃과 여인과 사랑이야기’ 화가 정인홍 작가는 3월 9일부터 12일 까지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열리는 35회 2017 화랑미술제에 참여한다.  화랑미술제(Korea Galleries Art Fair)는1979년을 시작으로 올해로 35회를 맞이하는 국내최초의 아트페어입니다. 화랑미술제는 아트페어 본연의 목적에 충실하게 한국화랑협회회원화랑들이 각화랑 대표작가의 우수한 미술품을 선보이는 미술품견본 시장이다.  ▲정인홍 작가 정인홍 작가는 우림화랑(대표 임명석)의 초대로 참여하며 “삶을 … 글 더보기

연극 ‘혈우’는 무협활극이다.

극단 M.Factory(대표 한민규) 에서는 11일부터 2월 26일까지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2016 공연예술창작산실 연극분야 우수작품제작지원사업으로 선정된 한민규 작, 이지수 연출의 ‘혈우’를 공연한다. 연극 ‘혈우’는 힘의 정치가 만연했던 고려 무신정권 말기를 다루고 있는 작품입니다. 왕권의 힘보다 무신들의 힘이 강했던 시대, 왕권과 무신들이 서로가 말하는 새 시대를 위해 치열한 암투를 벌이지만, 이것에 대한 희생은 … 글 더보기

너를 위하여 /  김남조

너를 위하여                         김남조 시 99선       나의 밤 기도는 길고 한 가지 말만 되풀이 한다       가만히 눈뜨는 건 믿을 수 없을 만치의 축원 갓 피어난 빛으로만 속속들이 채워 넘치고 환한 영혼의 내 사람아       쓸쓸히 검은 머리 풀고 누워도 이적지 못 가져본 … 글 더보기

국립극장 해 바뀌는 밤, 새해맞이 카운트다운과 대형 불꽃놀이도

국립극장(극장장 안호상)의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화려한 불꽃놀이로 매년 전석매진을 기록해온 국립극장 대표 연말 공연 ‘국립극장 제야음악회’가 마지막 날인 31일 오후 10시 ’KB하늘극장에서 공연된다, 달오름극장에서는 ‘국립극장 제야판소리_안숙선의 정광수제 수궁가’, 해오름극장에서는 국립극장 마당놀이 ‘놀보가 온다’가 공연된다.   ▶ 오후 10시에 시작되는 ‘국립극장 제야음악회’는 장르와 세대를 아우르는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화려한 불꽃놀이로 매년 전석 매진을 … 글 더보기

오브제연극 ‘스프레이’

극단 초인은 12월 23일부터 31일까지 정기공연으로 김경욱 원작 박정의 연출 ‘스프레이’를 성북구 미아리고개 예술극장무대에 올린다. 2016년 서울문화재단 ‘서울메세나지원사업’으로 선정된 본 공연은 2012년 이상문학상 후보로 오르기도 했었던 김경욱 작가의 단편소설 ‘스프레이’를 통해 안락함과 무료함의 경계에서 서성이는 현대인의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단편 ‘스프레이’에는 대표적으로 왜곡된 시각을 가진 채 살아가는 한 인물이 등장한다. … 글 더보기

3대가 즐겁게 마당놀이 ‘놀보가 온다’

마당놀이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공연 장르이다. 부모님 모시고, 아이들 데리고 3대가 즐겁게 맞을 수 있는 공연이다. 국립극장은 8일부터 2017년 1월 29일까지 국립극장 마당놀이 신작 ‘놀보가 온다’를 해오름극장에 올린다. 신작 ‘놀보가 온다’는 ‘심청이 온다’ ‘춘향이 온다’에 이은 세 번째 ‘온다’ 시리즈로 ‘흥보전’을 바탕으로 한다. 욕심이 가득하지만 미워할 수만은 없는 놀보 부부와 … 글 더보기

국립무용단 한과 재즈의 만남 ‘soul, 해바라기’

최근 국립무용단은 다른 장르 예술가와의 협업, 해외 안무가와의 적극적인 교류를 통해 한국무용의 본질을 객관적으로 바라보고 새로운 시각을 부여하는 작업을 추구하고 있다. 국립극장 전속단체 국립무용단(예술감독 김상덕)의 대표작 ‘Soul, 해바라기’가 초연 10주년을 기념하여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해오름 무대에서 관중을 만난다.   국립무용단은 ‘Soul, 해바라기’ 초연 10주년을 맞아 안무, 무대, 조명, 캐스팅 등에 … 글 더보기

‘트로이의 여인들’ 우리의 창극으로 들어와

운명과 삶에 끊임없이 배반당하고 마지막 순간에도 꿈을 꾸다가 사라지기도 하는 인간의 삶에 대한 이야기 ‘트로이의 여인들’이 창극으로 국립극장과 싱가포르예술축제가 공동제작하는 국립창극단(예술감독 김성녀)의 신작 ‘트로이의 여인들’이 오는 11월 11일부터 20일까지 국립극장 달오름 무대에 오른다.   스릴러 창극․18금 창극․코미디 창극 등 다양한 색채의 작품들을 발표해오며 매번 관객에게 놀라움을 선사하는 국립창극단이 또 다른 … 글 더보기

페이지 1 의 19|1|2|3|4|5|1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