몽골에서 가장큰 사원’간단사’

카테고리 : 유럽 | 작성자 : [뭉게구름]

몽골 울란바타르 시내 중심에 자리잡고있는 ‘간단사’는
19세기 중엽에 건축되었다. 사원은 현재 몽골에서
가장 큰 사원이며 과거 공산정권 하에서
유일하게 종교활동을 보장받았던 매력적인 사원이다.
중앙아시아에서 가장 큰 불상과 여러개의 작은절,
승려들의 기숙사,그리고 부설불교대학이 있다.
‘간단사’는 불교신자가 아니더라도
몽골의 문화와 역사를 이해하기 위해서 빼놓을수 없는곳이다.
간단사/간단히드[완벽한즐거움의 위대한 장소]의미한다.
간단사원 건축은1838년에 제4대 복드 게겐에 의해 시작되었으며
제5대 줄템 지그미드 담비잔챤에 의해서 완성되었다.
대부분의 몽골 사원과 같이 1937년에 간단 사원도 숙청 대상 이었다.
그러나 이곳을 관광 시설로 만들기로 해서 피해를 입지않았다.사원에는 20톤 규모의 위풍당당한’미그지드 장라이시그’불상이 있다.

몽골은 19세기초 백여개가 넘는 절과사원에 울란바타르
인구중 5만명이 종교를 믿었다.
종교역사가들은 당시 승려가 인구의 50%가 넘을거라고 추정한다.
그러나 스탈린시대[1930]때 도시 대부분의
절과 사원은 파괴되었고,수천명의 승려는 살해 당했다.
또한 많은 이들은 도망가거나 그들은 종교를버렸다.
1990년대 초에 이르러 다시 불교가 허용 되었다.
 지금도 사원은 관광지 같은 분위기지만…독실한 신도 들의 모습은 여전하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