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서 쓰는 평양이야기

북송중단 요구 SNS/email/fax 릴레이 운동 (74)

by 주성하기자   2012-02-17 1:55 pm

아래와 같은 새로운 방식의 구명 운동이 시작됐습니다. 여러분들도 동참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이번 주까지 ‘북한RT’의 주제가 계속 탈북자 북송 저지 운동이 되네요.

 

 

(긴급)보도자료 발신: 통일시대사람들(Unian)www.unian.org

수신: 언론 방송 기자님 귀하

 

북송중단 요구 SNS/email/fax 릴레이 운동 도와주세요.

31명의 목숨을 구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한국이 해야합니다.

 

====================================================================

 

북한인권과 통일 활동 단체인 ‘통일시대사람들(대표 김지우)’은 북송이 임박한 중국 탈북자의 북송을 막기 위한 릴레이 운동을 시작합니다.

 

유엔의 난민협약을 무시하고 인권과 생명을 무시하는 중국의 탈북자 북송을 중단할 것을 호소하는 글을 한글, 일본어, 중국어, 영어로 번역하여 중국, 일본,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 릴레이 및 무작위로 전파하는 운동을 전개합니다.

 

전 세계 언론사/기자, 국제기관/기구, 대사관, 정부, 학자, 지식인 등에게 모든 인맥과 팩스/이메일/SNS(facebook, twitter 등)를 동원하여 전파하는 운동입니다. 이를 통해서 중국의 양심을 깨우고 북송을 중단하는데 목적이 있습니다.

 

탈북자 중에는 한국에 가족을 둔 형제자매와 친인척이 있습니다. 한국행을 원하는 그들을 한국이 보듬어야 하며, 전 세계가 양심과 인권의 차원에서 동참해야함은 당연합니다.

 

첩보에 의하면 최초로 잡힌 것으로 보이는 연길의 탈북자들을 도문으로 이송하였고, 이는 북송의 마지막 단계입니다. 시간이 없습니다. 방송/언론에서 이 일에 많은 국민이 동참할 수 있도록 도와주십시오.

 

중국과 세계인의 양심에 호소하고 협조를 요청하는 호소문을 한글, 일본어, 중국어, 영어로 작성하여 통일시대사람들 홈페이지(http://www.unian.org/board/news/view/458)와 페이스북(http://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3084106549)에 올려두었습니다.

 

이 호소문이 온 세계 양심인들에게 전해질 수 있도록, 그래서 그 사랑으로 탈북자들의 북송이 중단되고 그들이 한국을 비롯한 원하는 나라에서 정착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한 사람 한 사람이 전파하는 호소문은 생명을 살리는 지구촌의 아름다운 나팔소리입니다. 수신자들의 반응을 모든 매체에서 나누어 주십시오. 클릭 한번이 생명을 살리는 에너지가 됩니다.

 

기자분들은 외국 언론사 및 기자들에게,
의사는 외국의 친구의사에게,
학자는 외국의 친구학자들에게, 지도교수에게
연예인은 외국의 연예인들에게,
….
우리가 할 수 있는 최선의 노력으로 저 가엾은 생명을 구합시다.
이는 세계를 사랑으로 움직이는 통일한국의 밑거름이 될 것입니다.

 

 
  – SNS/Fax/email relay movement ‘Save 31 North Korean Defectors’ –
  Please send it to all the people of conscience around the world, including worldwide news media, governments, leaders, and organizations. You can stop repatriation of North Korean defectors !


◦ =========================================
◦ Title: Our appeal to the Chinese government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for help. Please stop the repatriation of North Korean defectors! Forced repatriation is ultimately a death sentence.


◦ Please help save the lives of North Korean defectors who are about to be repatriated by The Public Security Bureau of China. The defectors including minors are crying out for help, saying they’d rather die in China than be repatriated. Please help us stop the inhumane repatriation by the Chinese government. Compulsory repatriation will only result in cruel torture, persecution, and public execution. We ask the Chinese government and the global community to help in our effort to protect the human rights and save the lives of the innocent.
◦ ………………………………………………………………………

 

◦ From February 8th to the 13th, 28 North Korean defectors were arrested by the Public Security Bureau agents in three cities near the Chinese border. The first group had 10 people (4 men and 6 women) arrested in Shenyang, the second group consisted of 9 people arrested in Yian-ji, and the third group had 12 people arrested in Changchun. Reportedly, the 10 people detained in Shenyang contacted with their family in South Korea by the phone.


◦ The refugees escaped from North Korea for many different reasons. They had to suffer extended period of financial crisis, wide-spread starvation, electric power shortage, ‘guilt-by-association’ political system, absence of freedom of speech, travel or relocation, and violence against women and children. Some refugees escaped from the prison camps, while others left their country to meet with their families who had settled in South Korea. Most of the refugees want to come to South Korea but a few of them want to start a new life in other countries like the United States, the U.K. and Canada.


◦ The arrested defectors will go through 7 to 10 days of investigation before their repatriation. Therefore, the 10 people arrested in Shenyang are now facing immediate deportation. For a decade, the Chinese Bureau of Public Security has postponed the repatriation until the international community diverts their attention to other issues, and has so far repatriated over 10,000 refugees. The Chinese government is now evading negotiation on this matter with ambiguous answers, saying they cannot confirm the arrest of 28 North Koreans.

◦ Recently, the North Korean government ordered a harsher crackdown on escapees during the 100 days of mourning period for Kim Jong-Il. After repatriation, the defectors will be sent to political prisoner camps and their chances of public execution are imminent. In the prison camp, their human rights of will be cruelly abused as they are subject to forced labor, involuntary abortion, physical violence, sexual assault, public execution, torture, medical experiment and lack of hygienic care. Even though North Korea joined the United Nations’ Universal Declaration of Human Rights and inserted additional ‘respects and protections of human rights’ article into the constitution, it has never followed or adhered to any of the rules.


◦ North Korean defectors left their country due to poverty, autocracy, and many other political reasons. So, their escape from North Korea and their desire to settle in South Korea prove that they qualify for the status of refugee or asylum seeker prescribed by the international law. The Chinese government agreed to the UN’s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 and the UN Resolution on the Situation of Human Rights in the DPRK stipulates ‘the principle of non-refoulement’ that the North Korean defectors seeking asylum should not be put back to dangerous situation. Therefore, the Chinese government must stop the forced repatriation and allow the refugees to continue their lives in other countries.


◦ Most of the refugees want to come to South Korea, and many of them have families already residing in South Korea. For instance, one of the refugees under arrest is a teenager boy who does not have any family or relatives in North Korea but has a brother and a sister in South Korea. In this case, he is a full citizen of South Korea and the South Korean government has the right to ask the Chinese government to send him to South Korea.


◦ Kim Jong-un and his government must admit the sovereign default and the abuse of human rights of its citizens. As a leader, Kim should help promote the well-being of his citizens rather than promote the death of his people.


◦ In an effort to show their opposition to North Korea, the families of the arrested refugees are abstaining from food and drinks, and appealing to the Chinese government while also trying to reach out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 one extreme case, a father of an arrested female refugee stated that he would rather have his own daughter killed by poison than taken back to North Korea. Her repatriation will only lead to indefinite torture eventually ending with public execution.


◦ This organization urges the Chinese government to protect the basic human rights and the lives of all human beings. Also, we encourage the Chinese government to understand and realize the importance of freedom and democracy for all people. Repatriation will cause long and painful suffering to the family members of the refugees. Tens of thousands of people in North and South are already feeling guilty as they failed to save their family. Please help us stop this pain and injustice.


◦ We appeal to all the people of conscience around the world, including worldwide news media, governments, leaders, and organizations. Please raise public awareness of the North Korean refugee crisis and the devastating effect of the Chinese government’s unjust repatriation. Please help save the lives of North Korean defectors. Show your love for humanity!


◦ ======================================

◦ 呼吁中国以及有良知全世界公民.请阻止遣送逃北者,因为遣送就相当剥夺了他们的生命。


◦ 请救救那些被中国公安拘捕后将面临被遣送回北韩的所有逃北者吧。这些包括着未成年的孩子以及他们的家人如果被遣送回国,还不如将他们处死后再遣送回去。请求阻止中国方面将逃北者遣送回国的非人道主义行动,因为遣送对于他们来说就等于要接受所有的严刑拷打以及刑法的问罪.再次请求世界所有有良知的人们来维护他们的人权和生命。


◦ 就在之前的2月8号到13号之间,在中国边境就有3次共31人被中国公安拘捕。第一次是在沈阳共10人,然后是延吉的9人,最后是长春的12人被先后拘捕。沈阳的10人被南塔公安拘捕后与在韩国的家人进行电话通话后确定了身份。


◦ 逃北的原因有很多:由于北韩长期性的经济困难,导致粮食缺乏引发饥荒的原因,他们为了生存而逃北。政治上的亲属连任制度,使得思想和行动以及自由都收到了限制。还有对于女性和儿童的暴力行为等原因而逃北。另外还包括从政治收容所里逃出的逃北者,以及为了和已经逃离到韩国的家人重逢的逃北者。这其中大部分人都是为了能逃离到韩国,也有选择逃离去美国,英国以及加拿大的逃北者。


◦ 被中国公安拘捕后的逃北者在接受调查后的 7-10天内将被遣送回国。因此,最初被拘捕的逃北者在这几天内就将面临被遣送的危机。 被遣返的北韩人民将送至政治犯收容所行改造,他们 要忍受非人的待遇,以及严刑刑拷甚至是性暴力,人体试验等等无法形容的对人权的践踏。

◦ 最近正是北韩领袖金正日逝世100天纪念,对于逃北者的制裁将更加的严格。被遣送回北韩的逃北者可能面临的就是死亡。 北韩是联合国人权条约签订国家之一,2009年4月在虽然在宪法加入了对人权的保护和尊重条款,但是却无任何实践性的改善。


◦ 逃北者希望能通过法律他获取他们作为公民的地位。
◦ 根据中加入的联合国(the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中禁止强制返送的条件中提到逃北者通过人道主义,获得准许后可以送他们想去的地方。我强烈希望中政府不要将逃北者遣送回北韩。


◦ 我个人并不希望妨碍中朝关系,只是希望中国方面人能为北韩人民着想,逃北者也是人,他也有孩子也有家人,也有父母以及兄弟姐妹。 我希望中国人民能更多考虑到逃北者的安危。


◦ 就此搁笔。我写这篇文章的目的是为了能让逃北者和自己的家人团聚,为了他们能正常的生活,也为了他们能够获得希望。
◦ 希望所有的人都能发发善心,来给予他们更多救助。 他们在1到3天内就可能被遣送回北韩。所以我热切的希望能够得到所有人的支持和帮助。


◦ ==========================================
◦ 

題名:中国と世界の人々の良心に訴えます。 脱北者の北朝鮮送還を止めて下さい。北への送還は彼らの死を意味します。

 

中国公安に逮捕され、強制送還を目前に恐怖で怯えている脱北者達を助けてください。未成年者も含まれている逮捕された脱北者の家族は「強制送還より死を!」と絶叫しています。中国の非人道的な脱北者強制送還を止めさせてください!強制送還は彼らを拷問に、それから迫害に、公開処刑にまで追い込みます。脱北者の皆さんの人権と命を救うため良識ある世界の皆さん、力を合わせてください。全世界の良心を持つ方々にお願い致します。
………………………………………………..

 

去る2月8日から13日間、中国辺境の町で3回にわたって北朝鮮から脱出した脱北者31人が中国公安に逮捕されました。 1回目は瀋陽に10人(男性4+女性6)、2回目は延吉で9人、長春で12人が逮捕されました。 瀋陽の10人は南塔公安に拘禁された状況で韓国国内の家族との電話連絡で所在を確認することができました。

 

脱北には様々な理由があります。 北朝鮮の長期にわたった経済難と飢餓、電力難などに耐えられなかった生計追求脱北、政治的連座制、思想と表現および移動の自由に対する制限、女性と子供に対する暴力、政治収容所脱出、先に脱北した家族に会うためなどなど、その殆どが韓国行を望み、その一部は米国、英国、カナダなど外国行を望んでいます。

 

中国公安に逮捕された脱北者は取り調べを受けてから7~10日間に北へ送還されます。 そういうことは最初に逮捕された脱北者はこの何日以内に北へ送還される危機に置かれているとの事を意味します。中国は北脱出者逮捕後、国際社会世論が静まるまで待って、それから即時に北へ送還という慣行を10年間余の間に繰り返し行いました。そのようにして今まで数万人を北へ送還しました。 中国政府は今回も逮捕事実に対し「確認できない」との曖昧な返事でまともに取り合ってくれません。

 

脱北者が北に送還されれば政治犯収容所に送られますが、特に金正日死亡から100日間の哀悼期間である今日「裏切り者は3代を滅ぼせ!」と上から指示が下ったと伝わっています。おそらく北へ送還されれば直ちに処刑されるでしょう。強制収用所に送られた場合、強制労働、強制堕胎、暴行、公開処刑、性的虐待、顧問、非衛生、生体実験など、口に出来ないほどの様々な人権侵害や人権蹂躪が横行しています。北朝鮮は国連人権条約加入国であり、2009年4月には憲法に「人権尊重、保護」の条項を追加したのですが実際には国連人権条約など全く守っていません。

 

脱北者は北朝鮮内の貧困と独裁に疑問を持つ政治的理由等で北を離れました。彼らが北朝鮮を脱出し、韓国行きを望むということは国際法的には「亡命」または「難民」の地位を確保したのと等しい事です。中国が加入している国連の「難民条約(難民條約、the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と北朝鮮人権決議からしても北朝鮮を離れ亡命を希望する脱北者に対し、死の危機の地に送り返してはいけないという「強制送還禁止原則」の順守、中国は脱北者強制召還を中止し、人道的難民審査を通し彼らが希望する国に行かしてあげなければなりません。

 

脱北者たちは韓国行きを求めているし、かなり多い数が韓国に家族がいる韓国国民の子供親、兄弟です。今度逮捕された脱北者内には韓国に兄貴、姉がいて北朝鮮にはどの血縁のない十代少年もいます。彼らは韓国国民と同じ位置で、韓国政府は彼らの韓国行きを要求できます。

 

今回中国公安に逮捕された人たちは韓国行きを望んでいて、その殆どが韓国国内に家族を持っている韓国国民の親族です。彼(彼女)らの中には韓国には兄姉がいるが北では誰もいない天下孤独の10代の少年もいます。韓国国民の親族ですから韓国国民になれる権利があります。韓国は彼らを韓国に渡すよう中国に対して要求できます。金正恩は自ら、北朝鮮の経済破綻と国民に対する虐待を認め、国民に死を押し付ける行為を止めるべきです。

 

脱北者家族は今の家族の身を案じ食事も喉を通らずの状況で中国という国家の良心と世界の良心に切実な思いで訴えています。逮捕された少女の父親は娘を救出できない場合にはいっそ毒を飲ませ殺したほうが彼女のためだと泣いて言っています。女性が北へ送還されたら性的虐待を含む女として耐えられない酷い目に遭うのに違いないから死んだ方がマシだと言う訳です。

 

人類の普遍的な価値である人権、そして命の尊重、民主と自由を守るため、世界人の良心に、特に中国政府の良心に訴えます。脱北者たちが強制送還されれば韓国に住んでいる親兄弟の心にも一生消えない深い傷を抱えて生きなければなりません。死ぬまで悪夢と罪悪感に苦しむ事になります。そのような痛みを持って生きている人達が韓国と北朝鮮には何万人もいます。これ以上そのような人達は増やさないように皆様の助けが必要です。

 

世界の各言論社、政府や知識人の皆様、各団体の皆様、一緒に力を合わせ、全世界の人々にここで起きている事を知らせてください。脱北者達の命を救い出してください。何卒皆様の力を貸してください。切実な願いです。◦

  (일본어 번역본은 모리스 님의 번역본으로 바꾸었습니다)
 

=======================================


◦ 제목: 중국과 세계인의 양심에 호소합니다. 탈북자 북송을 막아주세요! 북송은 살인입니다.


◦ 중국 공안에 체포되어 북송을 목전에 두고 공포에 떨고 있는 탈북자들을 구해주십시오. 미성년자도 포함된 이들 탈북자 가족들이 북송하려면 차라리 죽여서 보내라고 절규하고 있습니다. 중국의 비인도적 탈북자 강제북송(송환)을 막아주십시오. 북송은 그들에게 고문과 박해 그리고 공개처형으로 이어집니다. 그들의 인권과 생명을 세계의 양심이 구해주십시오. 전 세계 양심인들에게 호소합니다.
◦ ……………………………………………………………………………………………………..

◦ 지난 2월 8일에서 13일 사이 중국변방에서 3회에 걸쳐 탈북자 31명이 중국공안에 체포되었습니다. 1차 심양에 10명(남성4+여성6), 2차 옌지에서 9명, 창춘에서 12명이 각각 체포되었습니다. 심양의 10명은 남탑 공안에 구금된 상태에서 한국의 가족과 전화통화로 소재를 확인한 바 있습니다.


◦ 탈북에는 다양한 이유가 있습니다. 북한의 장기화된 경제난과 기아, 전력난 등을 견디지 못한 생계추구 탈북, 정치적 연좌제, 사상과 표현 및 이동의 자유 제한, 여성과 어린이에 대한 폭력, 정치수용소 탈출, 이미 탈북한 가족을 만나기 위한 탈북 등 다양하며, 대부분 한국행을 원하고 있으며, 일부는 미국, 영국, 캐나다 등 외국행을 원하고 있습니다.


◦ 중국 공안에 체포된 탈북자는 조사를 받은 후 7~10일 사이에 북송됩니다. 따라서 최초에 체포된 탈북자들은 며칠 이내로 북송될 위기에 놓여있습니다. 중국은 탈북자를 체포한 후 국제사회 여론이 잠잠해지기를 기다려 북송하는 관행을 10여 년간 되풀이 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수만 명을 북송하였습니다. 중국정부는 이번에도 체포사실에 대하여 ‘확인해줄 수 없다’는 모호한 대답으로 협상을 회피하고 있습니다.


◦ 탈북자가 북송되면 정치범 수용소로 보내지는데, 특히 김정일 사망 100일 애도기간인 지금은 탈북자는 3대를 멸족한다는 지시까지 내려진 상황입니다. 북송 즉시 처형될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강제수용소에 보내질 경우 강제노역, 강제낙태, 폭행, 공개처형, 성폭행, 고문, 비위생, 생체실험 등 말할 수 없는 인권유린이 자행되고 있습니다. 북한은 유엔 인권조약 가입국이고, 2009년 4월 헌법에 ‘인권존중, 보호’ 조항을 추가했지만, 인권실천은 전무합니다.


◦ 탈북자는 북한 내에서의 가난과 독재, 그리고 정치적 이유로 탈북하였고, 그들이 북한을 탈출한 것과, 한국행을 원한 것은 국제법적으로 망명 또는 난민의 지위를 확보한 것입니다. 중국이 가입한 유엔의 ‘난민조약(難民條約, the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과 북한인권결의상 북한을 떠나 망명을 희망하는 탈북자들이 위험한 상황으로 되돌려 보내져서는 안된다는 ‘강제송환금지 원칙’에 따라 중국은 탈북자 강제소환을 중지하고, 탈북자들에 대한 인도적 난민심사를 거처 그들이 원하는 나라로 보내야합니다.


◦ 탈북자들은 한국행을 원하고 있으며, 이 중 상당수가 한국에 가족을 두고 있는 한국 국민의 자식이요 부모형제입니다. 이번 체포된 탈북자 중에는 한국에 형과 누나가 있고 북에는 아무런 혈육도 없는 10대 소년도 있습니다. 이들은 한국 국민과 같은 지위로 볼 수 있으며, 한국은 그들의 한국행을 중국에 주장할 수 있습니다.

◦ 김정은은 스스로 북한의 경제파탄과 국민에 대한 학대를 인정하고 그들에 대하여 죽음을 종용하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 탈북자 가족들은 지금 식음을 전폐한 채 중국의 양심과 세계의 양심에 호고하고 있습니다. 체포된 한 소녀의 아버지는 딸을 구출하지 못할 바에는 차라리 독약을 먹여서 죽여 달라고 애원하고 있습니다. 여성이 북송되어 온갖 험한 꼴을 당하다 죽을 바에는 차라리 중국에서 죽게 해 달라는 것입니다.


◦ 인류의 보편적 가치인 인권과 생명의 존중, 민주와 자유를 위한 세계인의 양심, 특히 중국의 양심에 호소합니다. 탈북자들이 북송되면 한국에 살고 있는 수십 명의 가족까지 평생을 고통과 악몽과 죄책감에 시달려야합니다. 이미 그런 고통을 겪고 있는 사람들이 남한과 북한에 이미 수만 명이 됩니다. 이제 이 아픔을 멈추게 해주십시오.

◦ 세계 언론들과 정부와 지식인들과 단체들이 함께 힘을 모아 이 소식을 온 세계에 알려주십시오. 탈북자들의 생명을 구해주십시오. 여러분들의 사랑을 보여주십시오 !!!

◦ 통일시대사람들
◦ (Unian, 統一時代人達)
◦ (NGO for North Korean Human Rights & Korea Unification)

 

www.unian.orgunian7@gmail.com
◦ ◦ http://www.facebook.com/profile.php?id=100003084106549#!/profile.php?id=100003084106549

◦ twitter: @unian7

◦ 중국 탈북자 북송 중지
◦ 中国脱北者北送り中止

◦ 그들은 한국행을 원한다.
◦ 脫北人 북송은 殺人이다 !

◦ 중국이 대국이라면 생명을 존중하라 !
◦ 中国が大国ならば、命を尊重しろう!

◦ 证明 中國是 大國

◦ China, Stop repatriation of North Korean defectors !
◦ Forced repatriation is a death sentence !

◦ Save NK Refugees !!!

 

##중국어 번역 잘하시는 자원봉사자 찾습니다.   unian7@gmail.com로 연락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17일 저녁 8시 추신.

 

오늘 아침 동아일보를 포함해 당장 북송될 것처럼 나왔는데 확인 결과 아직은 이슈화되기 전에 수감돼 있던 위치들에 다 그대로 있습니다.

 

투먼에 송환됐다는 이야기도 나왔지만 소식통에 따르면 이것 역시 아니랍니다.

 

현재 투먼 수용소는 내부 수리 중에 있어서 북송되는 탈북자들은 화룡이나 용정 수용소에 가둬둔답니다.

 

물론 31명 중엔 아직 화룡이나 용정에 가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지금 여론이 예상 외로 커지고 있어 중국이 당황해 하고 있다고 합니다.

 

어떤 분은 과연 승산이 있는 싸움을 하는 것인지 의문을 표하기도 합니다.

 

그렇습니다. 우리의 힘은 너무 약합니다. 그래서 지금껏 지레 짐작으로 포기하고 십여 년을 그냥 그렇게 지내왔습니다. 심지어 정부까지도 말입니다.

 

우리 개개인은 중국이란 벽을 향해 달려드는 부나비일지도 모릅니다. 중국은 한번도 이렇게 언론에 공개된 탈북자들을 한국으로 보내준 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지금은 일단 벽을 향해 내달리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부나비들의 날개 짓은 일주일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불씨는 꺼지지 않고 있습니다. 유엔 차원에서도 이 문제가 거론되기 시작했습니다. 위의 번역 글이 힘이 없어 보여도 벌써 아사히신문 등 일본 언론에 전달되고 KBS에도 보도됐습니다.

 

이렇게 작은 날개의 퍼덕임들을 모아 여기까지 와놓고 포기하면 정말 우리는 중국에게 우스운 존재가 되고 말 것입니다.

 

일개 기자가 중요 일간지 1면에게 후진타오 주석에게 편지를 쓴다는 것은 전례 없는 일입니다.

 

그걸 쓰면서 다짐했습니다. 이번에는 제 능력껏 부셔지도록 벽을 향해 한번 덤벼보겠다고요. 여한이 없이. 왜냐면 우리는 지금까지 한번도 그랬던 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벽을 보고 돌아간 나비는 남기는 것이 없어도 부셔진 나비는 무엇인가 반드시 남기기 마련입니다. 그것이 다만 자존심의 흔적뿐이라 할지라도 말입니다.

 

카테고리 : 서울에서 쓰는 평양이야기

댓글 남기기


  1. sunny1

    벌써 많이 퍼 날랐습니다.
    딸의 페이스북까지 전세금 내고 올렸습니다.
    저들이 자유의 땅에 안기기까지 우리는 이일을 감당해야 할 것입니다.

    주 기자님 수고 많으십니다.
    주 기자님 고향 가는 날이 속히 올 것입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2:58:38

    • sunny1

      ——글로벌 리더임을 자청하는 중국이 강제북송을 강행할 경우 국제사회의 비난은 물론 유엔난민협약회원국 자격을 스스로 박탈했다는 비판을 피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동아 일보 기사 중에서.

      그러기에 우리는 열심히 이 사실을 전세계에 알려야겠습니다.
      미국에선 오바마 대통령과 국회 의원 들에게도 이 사실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아래에 북한 자유 연대의 대표수잔 솔티 여사가 해외에 나가 있는 동포들에게 동참을
      호소 하는 이메일을 원문 그대로 옮겨 왔습니다.
      미국, 캐나다, 유럽, 호주 등 어디에 계시던지 중국 대사관이 있는 곳이면 함께 동참해 주십시요.

      명적님의 말씀처럼, —–처음엔 이 청원이 중국 지도부라는 바위에 던지는 계란처럼 보였는데,
      곧, 중국 지도부의 버티기가 쓰나미 앞의 방파제 꼴이 될 것 같습니다.——

      혹시 주위에서 시카고에 가족이나 친구분들이 계시면, 2/23일 10시 ( 현지 시간)에 중국 대사관 앞에서 있는 시위에 동참해 주시기를 권유해 주십시요.
      감사 합니다.
      ————————————————————

      수잔 솔티 여사의 이메일

      Dear Friends:

      Please take a few minutes of your time to help save the lives of North Korean refugees who have been arrested in China this past month by writing a letter, sending a fax and emailing the Chinese consulates and embassies appealing for the refugees to be allowed to go to South Korea. Two considerations on the urgency of this matter are that in the groups that were recently arrested are refugees who have family members in South Korea: a 16-year-old boy whose older brother is in South Korea and a 19-year-old girl whose parents are in Seoul. In fact, the parents of the young girl are so desperate that they have appealed to be allowed to send poison to their daughter so that she can commit suicide in China rather than face repatriation to North Korea.

      Secondly, with Kim Jong Un’s focus on consolidating power, the situation for repatriated refugees, already horrible, is getting even worse. In January, North Korea issued instructions that the entire family including all relatives should be executed if a family member defected during the 100 day mourning period after Kim Jong-il’s death. Many of you know that we hosted a defector here in the USA in September to testify in the U.S. Congress: Mrs. Kim Hye Sook, who spent 28 years in a political prison camp. Her crime? Her grandfather fled to South Korea in the early 1970s, so her entire family was sent to a political prison camp. She was 13 years old at the time.

      South Korea has already requested that China not repatriate these refugees to North Korea, where they will face certain torture and likely execution because they fled during the mourning period.

      Below you will see a sample letter and the addresses, the fax numbers and emails for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s embassy and consulates in the USA plus the link for those of you in other countries to find the PRC embassy in your nation. We ask that you not just email or fax but also mail a letter to the embassies and consulates.

      Let’s flood them with appeals!

      Acta Non Verba,
      Suzanne Scholte
      Chairman, North Korea Freedom Coalition

      Here is a sample letter you can send with optional paragraphs in parenthesis–feel free to use as is or edit in your own words using some of the points in the letter below

      (date)
      His Excellency Hu Jintao
      President, People’s Republic of China
      c/o Consulate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see addresses below)

      Dear Mr. President:

      Please do not send the North Korean refugees recently arrested in China back to North Korea where they face certain torture and even execution. We urge you to accept the appeal by the South Korean government to allow them to travel to South Korea for resettlement.

      (We understand and respect China’s concerns about refugees illegally entering China as they flee starvation and deprivation in North Korea. However, as a signatory to the 1951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 and the 1967 Protocol, China is obligated not to force these refugees back to North Korea where they face certain persecution. Furthermore, unlike any refugees in the world today, the North Korean refugees have a place to go for immediate resettlement as they are citizens of South Korea, under Articles 2 and 3 of the Republic of Korea Constitution. In addition to South Korea, many countries have
      willingly accepted North Koreans for resettlement, so they need not be a burden on China.)

      (As you know, the policy of forced repatriation of North Korean refugees has created an environment of violent activity in China where North Korean agents roam freely assassinating humanitarian workers trying to help the refugees, while the majority of North Korean female refugees end up being subjected to human trafficking. Instead, China should allow the United Nations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to assist China in addressing this refugee problem by simply allowing them to fulfill their mission, so this violent activity could end. As your Foreign Minister Cui Tiankai recently stated, “The Chinese government has the responsibility to protect people’s safety and property, and to curb violent activities. That is the most important human right for the people.

      (Ending this policy would not only have a very positive benefit for China, but would also increase the potential for reform to come to North Korea, which is also in China’s best interest. The ascendency of Kim Jong Un to power provides China with a tremendous opportunity to encourage reform there. The North Korean refugees, who risk their lives to flee to China, do not want to leave North Korea, but they feel they have no choice because of the conditions in their homeland. If China were to end its forced repatriation policy and work instead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 resolve this problem, it would send a strong signal to the Kim regime of their need to open to reform, which China has been encouraging for decades.)

      Please save the lives of the refugees by allowing them to safely be resettled in South Korea.

      Thank you for your consideration of this request.

      Respectfully,

      XXXXXXXXXX

      CHINESE EMBASSY AND CONSULATE INFORMATION-USA

      Chinese Embassy (Washington, DC)
      3505 International Place, N.W.
      Washington, DC 20008
      E-mail: WEBMASTER@CHINA-EMBASSY.ORG
      E-mail:chinaembpress_us@mfa.gov.cn
      Fax:1-202-495-2138

      Consulate-General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San Francisco
      1450 Laguna Street
      San Francisco, CA 94115
      E-mail: chinaconsul_san_us@mfa.gov.cn
      Fax: 1-415-563-0494

      Consulate-General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Houston
      3417 Montrose Boulevard
      Houston, TX 77006
      Fax: 1-713-521-3064

      Consulate-General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New York
      520 12th Avenue
      New York, NY 10036
      Fax: 1-212-564-9389

      Consulate-General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Chicago
      100 West Erie St.
      Chicago, IL 60610
      Fax: 1-312-803-0105

      Consulate-General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Los Angeles
      443 Shatto Place
      Los Angeles, CA 90020
      Fax: 1-213-807-8091
      E-mail: webmaster@chinaconsulatela.org

      CHINESE EMBASSY AND CONSULATE INFORMATION -
      For citizens of other countries, please see the link below to find the embassy and consulate in your country:
      http://www.fmprc.gov.cn/eng/wjb/zwjg/2490/

      리플작성 2012-02-18 03:14:19

      • Bostonian

        자유 북한 연합 회장님이신 Sholrte 여사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외국인이시면서 북한의 자유를 위하여 동분서주 하시니 한국인으로서 진심으로 감사와 경의를 드립니다. 그리고 문장에서 Refugee로 나타내주신 글이 Defector라는 무지한 단어 보다는 훨씬 마음에 와 닿습니다.

        As a Korean American, I would like to convey my sincere aprreciation to you and your memebers. Once again, thank you for your endless love and care for our brethrens.

        리플작성 2012-02-23 04:18:54

    • sunny1

      서명 온동이 자꾸 뒤로 밀려서 다시 끌어 왔습니다
      http://www.change.org/petitions/stop-nk-refugee-execution

      리플작성 2012-02-19 04:47:16

      • Bostonian

        수고가 많으시네요 서니님. 이렇게 댓글로나마 님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해봅니다. 저도 딸아이의 Fece book을 통해 위의 글들을 펌해서 올리겠스

        리플작성 2012-02-23 04:21:55

        • Bostonian

          댓글을 다 달지 못했는데 글이 올려져 덧붙여 쓰게 됐습니다. 서니1님 수고가 많으십니다.
          저도 제 딸아이의 Face book을 통해 Suanne Sholte여사님의 글을 펌해서 올리겠습니다.

          리플작성 2012-02-23 04:26:53

  2. 들국화

    할 수 있는데 까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부디 저들의 만행을 저지할 수 있기를…..()()

    리플작성 2012-02-17 03:25:28

  3. 미련한 중국 지도부가 뜻하지 않은 곳에서 난관에 봉착할 것 같습니다.
    주기자님의 이 캠페인은 자유세계의 여론형성과 그 힘을 가장 적절히, 가장 강력하게 사용하는 사례입니다.
    이 청원이 중국 지도부에게 강력한 압력이 될 것 같습니다.
    처음엔 이 청원이 중국 지도부라는 바위에 던지는 계란처럼 보였는데,
    곧, 중국 지도부의 버티기가 쓰나미 앞의 방파제 꼴이 될 것 같습니다.
    6월항쟁의 초기 현상이 이와 같았습니다.
    전두환 군부독재는 누구도 변화시킬 수 없는 난공불락으로 보였지만, 얼마 버티지 못하고 물러섰습니다.

    지금 진보진영의 언론이나 정치권, 사회단체들이 이 캠페인의 전면에 나서지 않는 것이 안타깝습니다. 주도는 못하더라도 힘을 보태주면 좋으련만.
    그러나 곧 이 기세가 퍼져나갈 것 같습니다.
    희망이 보입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4:20:58

  4. 꼼수를 부려라

    나꼼수는 무엇을 하고있나?

    버러지 새끼들아! 꼼수 부리면서 나가 뒈져라.

    리플작성 2012-02-17 05:27:17

    • 꼼수는 뭐하나

      한국관료, 정치인들이 재산증식을 위한 꼼수에 쏟은 열정, 에너지, 아이디어, 시간의 10분의 1만

      탈북자 구출에 쏟았어도

      탈북자 문제를 진작에 풀었을 겁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6:09:53

  5. 전화로 말씀드렸지만, 일본어가 많이 어색합니다.
    아래와 같이 다듬었습니다. 참고 해 주셨으면 합니다. 워드문서로 메일 보냅니다.

    ———————————————————————-

    題名:中国と世界の人々の良心に訴えます。 脱北者の北朝鮮送還を止めて下さい。北への送還は彼らの死を意味します。

    中国公安に逮捕され、強制送還を目前に恐怖で怯えている脱北者達を助けてください。未成年者も含まれている逮捕された脱北者の家族は「強制送還より死を!」と絶叫しています。中国の非人道的な脱北者強制送還を止めさせてください!強制送還は彼らを拷問に、それから迫害に、公開処刑にまで追い込みます。脱北者の皆さんの人権と命を救うため良識ある世界の皆さん、力を合わせてください。全世界の良心を持つ方々にお願い致します。
    ………………………………………………..

    去る2月8日から13日間、中国辺境の町で3回にわたって北朝鮮から脱出した脱北者31人が中国公安に逮捕されました。 1回目は瀋陽に10人(男性4+女性6)、2回目は延吉で9人、長春で12人が逮捕されました。 瀋陽の10人は南塔公安に拘禁された状況で韓国国内の家族との電話連絡で所在を確認することができました。

    脱北には様々な理由があります。 北朝鮮の長期にわたった経済難と飢餓、電力難などに耐えられなかった生計追求脱北、政治的連座制、思想と表現および移動の自由に対する制限、女性と子供に対する暴力、政治収容所脱出、先に脱北した家族に会うためなどなど、その殆どが韓国行を望み、その一部は米国、英国、カナダなど外国行を望んでいます。

    中国公安に逮捕された脱北者は取り調べを受けてから7~10日間に北へ送還されます。 そういうことは最初に逮捕された脱北者はこの何日以内に北へ送還される危機に置かれているとの事を意味します。中国は北脱出者逮捕後、国際社会世論が静まるまで待って、それから即時に北へ送還という慣行を10年間余の間に繰り返し行いました。そのようにして今まで数万人を北へ送還しました。 中国政府は今回も逮捕事実に対し「確認できない」との曖昧な返事でまともに取り合ってくれません。

    脱北者が北に送還されれば政治犯収容所に送られますが、特に金正日死亡から100日間の哀悼期間である今日「裏切り者は3代を滅ぼせ!」と上から指示が下ったと伝わっています。おそらく北へ送還されれば直ちに処刑されるでしょう。強制収用所に送られた場合、強制労働、強制堕胎、暴行、公開処刑、性的虐待、顧問、非衛生、生体実験など、口に出来ないほどの様々な人権侵害や人権蹂躪が横行しています。北朝鮮は国連人権条約加入国であり、2009年4月には憲法に「人権尊重、保護」の条項を追加したのですが実際には国連人権条約など全く守っていません。

    脱北者は北朝鮮内の貧困と独裁に疑問を持つ政治的理由等で北を離れました。彼らが北朝鮮を脱出し、韓国行きを望むということは国際法的には「亡命」または「難民」の地位を確保したのと等しい事です。中国が加入している国連の「難民条約(難民條約、the Convention Relating to the Status of Refugees)」と北朝鮮人権決議からしても北朝鮮を離れ亡命を希望する脱北者に対し、死の危機の地に送り返してはいけないという「強制送還禁止原則」の順守、中国は脱北者強制召還を中止し、人道的難民審査を通し彼らが希望する国に行かしてあげなければなりません。

    脱北者たちは韓国行きを求めているし、かなり多い数が韓国に家族がいる韓国国民の子供親、兄弟です。今度逮捕された脱北者内には韓国に兄貴、姉がいて北朝鮮にはどの血縁のない十代少年もいます。彼らは韓国国民と同じ位置で、韓国政府は彼らの韓国行きを要求できます。

    今回中国公安に逮捕された人たちは韓国行きを望んでいて、その殆どが韓国国内に家族を持っている韓国国民の親族です。彼(彼女)らの中には韓国には兄姉がいるが北では誰もいない天下孤独の10代の少年もいます。韓国国民の親族ですから韓国国民になれる権利があります。韓国は彼らを韓国に渡すよう中国に対して要求できます。金正恩は自ら、北朝鮮の経済破綻と国民に対する虐待を認め、国民に死を押し付ける行為を止めるべきです。

    脱北者家族は今の家族の身を案じ食事も喉を通らずの状況で中国という国家の良心と世界の良心に切実な思いで訴えています。逮捕された少女の父親は娘を救出できない場合にはいっそ毒を飲ませ殺したほうが彼女のためだと泣いて言っています。女性が北へ送還されたら性的虐待を含む女として耐えられない酷い目に遭うのに違いないから死んだ方がマシだと言う訳です。

    人類の普遍的な価値である人権、そして命の尊重、民主と自由を守るため、世界人の良心に、特に中国政府の良心に訴えます。脱北者たちが強制送還されれば韓国に住んでいる親兄弟の心にも一生消えない深い傷を抱えて生きなければなりません。死ぬまで悪夢と罪悪感に苦しむ事になります。そのような痛みを持って生きている人達が韓国と北朝鮮には何万人もいます。これ以上そのような人達は増やさないように皆様の助けが必要です。

    世界の各言論社、政府や知識人の皆様、各団体の皆様、一緒に力を合わせ、全世界の人々にここで起きている事を知らせてください。脱北者達の命を救い出してください。何卒皆様の力を貸してください。切実な願いです。

    리플작성 2012-02-17 05:31:36

  6. 파도

    차마 그냥 못넘어 가겠군요. 님은 인간에 대한 감성이 아예 없으시군요. 뭐 그것까진 뭐라고 못하겠습니만, 그렇다고 사람구하자는데 와가지고 초를 칠 필요까지 있나요?
    ‘감성주의 선동’? 님, 선동이라는 말은 이럴 때 쓰는게 아님을 아시기 바랍니다. 정말 답답하군요. 그냥 어디 푹 박혀 존재감을 안드러내는게 세상사람들 도와주는 겁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5:34:10

    • 그들을 살리자

      롤야내댜님 당신도 모친의 태줄을 끊고 나온 사람인지 의문스럽네요
      인간이 죄를 진것도 아니고 몇안되는 북한통치자들의 얄팍한 인간성에 굶주림과 고통에서 벗어나고자 자유를 찾아나선 이들이 지금 중국당국의 쇠사슬에 매여 죽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동정은 못줄망정 쪽박은 깨지 말랬다고 감히 죽음앞둔 사람들앞에서 떠들어 대냐 이거단 말입니다.
      한순간 살다가는 인생 사람냄새 나게 살다 가면 사지가 찢어지냐 이거단 말이다 . 살– 수– 없는– 이— 입니다요….

      리플작성 2012-02-18 02:42:47

  7. 석진

    정부와 정치권은 가장최우선적으로 반드시 해결하여야합니다
    특히 민노당 정신병자들…..

    리플작성 2012-02-17 05:51:51

  8. 꼼수를 부려라

    김슨상 은 잠들었고,

    노무현 은 떠나갔고,

    한명숙 은 묵묵부답,

    정동영 은 어디있고?

    박지원 은 어디갔나?

    나꼼수 도 잠잠하니,

    이놈들아 반미에만 눈알을 굴리지말고, 이런일 에도 촛불을 들어라!

    리플작성 2012-02-17 06:12:51

    • 꼼수는 뭐하나

      지금 한국국회에서 자칭 보수정당들의 의석수가 자칭 진보정당들의 의석수의 2배입니다.
      보수라면 민족주의에 기반을 둔 민족통일이 기본적 가치입니다.
      민주당보다 힘이 센 한나라당 등 보수정당이 일제히 이번 일을 해결하는데 앞장서야 합니다.

      그리고 평소 인권타령하며, 외국인노동자 1명만 죽어도 “무너진 코리안드림” 어쩌구 하면서 일주일 넘게 기사를 쏟아내는 한겨레신문, 프레시안, 오마이뉴스 등 자칭 진보언론과
      KBS MBC 등 방송국들,
      평소 외국인노동자 권리 신장을 위해서는 헌법을 초월하는 듯 행동한 인권위원회, 인권단체들이
      이번 일에 침묵하는 것은 심각한 모순이므로, 빨리 이번 일을 이슈화하길 바랍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6:33:31

    • 바람처럼

      지금은 쓰레기 청소할 시간이 없으니까 일단 뒤로 미루는 수 밖에요.

      리플작성 2012-02-18 10:10:58

  9. ㅇㅇㅇ

    롤야내댜 님이 탈북자를 한국인으로 생각하지 않듯
    저도 롤야내댜 님을 한국인으로 생각하지 않습니다.
    외국인력 수입하는 한국 권력자들도 저와 롤야내댜 님을 한국인으로 보지 않고 돌보다 못한 존재로 봅니다.
    탈북자에 관심없는 분은 그냥 지나치시면 그만입니다. 뭐하러 북한 전문 블로그인 주성하 기자 블로그까지 오셨는지.

    아무 권력이 없는 네티즌이 현실에 미칠 수 있는 힘은 미미합니다.
    그래도 롱테일 법칙이 있듯, 미미한 네티즌이라도 수가 많아지면 여론을 형성하고 현실에 영향을 미칠 수도 있습니다.
    이 과정에서 여론을 조성하고, 네티즌 여론을 정치권, 정부에 전달하는 언론의 역할이 절대적으로 중요합니다.
    근데 현재 한국언론을 보면 동아일보는 주성하 기자 기사 몇 개 내보내고 끝. 조선일보, 경제신문 등은 며칠 전 기사 1개씩 내보내고 끝.
    평소 인권타령하며 외국인노동자 1명만 죽어도 “무너진 코리아드림” 운운하며 1주일 넘게 기사를 쏟아내던 한겨레신문, 오마이뉴스, 프레시안 등 자칭 진보언론과 MBC, KBS 등은 아예 보도 안 하니 심각한 문제입니다.
    물론 한국언론이 이슈화해도 이 문제가 풀리지 않을 확률이 높습니다. 그래도 요새 언론이 이슈화하는 어느 주제보다도 이 문제가 이슈화할 가치가 있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6:56:06

  10. R군

    저도 틈틈이 퍼날라보겠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7 07:39:35

    • R군

      Feb. 13th, 28 North Korean Defectors were arrested by the Public Security Bureau agents in three cities near the Chinese border. The defectors left their own country due to long-time starvation, ruthless autocracy, and many other political reasons. THEY ARE NOT CRIMINAL but North Korean government gonna send them to massive concentration camps or even worse, execute them in open place.

      Although both China and North Korea joined the United Nations’ Universal Declaration of Human Rights, they never understand the Humanity or the Value of Human life. In fact, they are ruthless savages just like the Nazis. They run their own concentration camp so- called ‘correction facility’, and countless North Korean inmates were died by forced labor under appalling and brutal, often humiliating condition. It’s not correction, It’s just another ‘Final Solution’

      So We must show them to realize what is the meaning of the Freedom and the Democracy is all about!

      Do not support the Chinese government! Save the Poor North Korean refugees who want to be free! The Freedom should be the most sacred value of all humanity!

      If you need more information, http://www.unian.org/board/news/view/458

      리플작성 2012-02-17 10:03:08

    • R군

      위에 올리신 영어 원문을 좀 짧게 고쳐봤는데 등록하니 날아갔네요;;

      리플작성 2012-02-17 10:05:03

  11. 승지골

    열심히 퍼 날릅시다.

    유투브 활용도 적극 검토해야 할듯

    리플작성 2012-02-17 10:34:43

  12. 과객

    미국대사관에 퍼날랐어요. 답답하네요 잠도 안오고

    리플작성 2012-02-17 11:38:48

  13. 북송반대

    중국은 인도적 차원으로 북송을 중단해야 합니다.
    저들의 부모형제가 이미 한국인 신분임으로 저들을 돌려보낸다는 것은
    곧 죽으라는 소리 입니다.

    그리고 저들이 탈북한 근본 이유를 상기하고 아울러 남북이 이젠 합의점을 찾아
    서로가 윈윈 할 수 있는 길로 나아 가야 합니다.

    1
    “북, 김정은을 덩샤오핑으로 만드려 한다” 

    대북경협업체 G-한신 대표 김한신

    2012년 02월 17일 (금) 08:43:30 김치관 기자 ckkim@tongilnews.com

    천안함 사건 이후 취해진 5.24 대북 제재조치로 정작 고통을 당한 것은 북한이 아니라 우리 경협사업자들이라는 평가는 이제 특별한 뉴스거리도 아니다. 북한은 중국이라는 돌파구를 찾았지만 남북경협업체들은 그대로 무너져 내리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해 연말 국회에서 열린 한 토론회에서 남북경협업체 대표들은 5.24조치에 대해 비판을 넘어 격한 울분들을 쏟아냈다. 당시 명함을 주고받았던 김한신 (주)G-한신 대표는 할말이 많다며 인터뷰를 기약했었다.

    약속대로 인터뷰에 응한 김한신 대표는 5.24조치에 더해 고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조문문제가 겹친 남북관계를 어떻게 보아야 하고 어떻게 해법을 모색해야 하는지에 대해 나름의 진지한 고민과 뚜렷한 입장을 제시했다.

    김 대표는 특히 언론에 자주 오르내리는 북한 전문가와 기성 보수언론에 대해 심각한 문제의식을 토로하면서 “북측을 지나치게 자극하고 호도하는 경향이 많다”고 비판했다. 또한 “는 말 그대로 통일뉴스니까 가짜와 진실 사이에서 진실을 보도해 줬으면 좋겠다”는 바람도 덧붙였다.

    김 대표는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6.15공동선언에서 합의한 가장 핵심은 지하자원의 공동개발, 공동활용”이었다며 “김정은 부위원장은 이것을 김정일 위원장의 유훈사항으로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나아가 “일부 언론에서 무산광산을 중국기업이 50년 임대했다고 하는데 그런 건 전부 거짓말”이라며 “북한의 지하자원은 남북이 공동으로 개발해서 1차 상품으로 가공해서 해외에 팔아야만 북한도 살고 우리도 산다”고 강조했다.

    김 대표는 “이번 4월에 강성대국과 관련해 발표할 가장 핵심은 민생경제 발전”이고 “저들이 싫어하는 개방이 아니라 경제개발 정책은 더 강력히 추진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라선, 김책, 원산, 신의주, 남포, 개성지구를 중국의 심천특구 식으로 점진적으로 북한식 경제개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들 지역에 대한 남북공동개발의 필요성을 제기했다.

    리플작성 2012-02-17 11:50:11

  14. 북송반대

    2
    특히 “북한이 지금 내세우는 건 6.15나 10.4선언, 5.24조치를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다. 첫 번째 내세우는 게 조문사과”라며 “5.24조치 이전부터 진행되고 있던 경협사업 중에서 선별적으로 사업재개를 허용하는 것이다. 그래서 사업자들이 방북해 비공식적으로 조문할 수 있도록 해준다면 거기서부터 풀어나갈 수 있지 않겠나 생각한다”는 해법을 제시해 주목된다.

    우리 정부로서도 “상중이기 때문에 예외적으로 허용할 수” 있고, “민간 경협사업자 방북 이후에는 당국자도 방북해서 조문할 수 있을 것”이라는 설명이다.

    김 대표는 북한의 평양 10만 세대 건설사업이나 지하자원 개발 문제 등 북한의 구체적 ‘실상’을 예시하며 ‘오도’를 경계했다.

    인터뷰는 지난 7일 서울 광화문 한 커피샵에서 두 시간여에 걸쳐 진행됐으며, 일부 내용은 비보도를 요청해 문답록에서 제외됐다.

    리플작성 2012-02-17 11:51:52

  15. 김귀섭

    중국은 탈북자를 사지로 몰아넣지말라..제발 대국다운 모습을 보여다오….

    리플작성 2012-02-17 11:54:43

  16. 북송반대

    3
    “희토류는 우리가 시제품까지 생산해 놓았다”

    통일뉴스 : 최근 인터뷰를 거의 하지 않은 걸로 안다.

    ■ 김한신 대표 : 에 두세 번 기사가 나갔고, 그 후에는 인터뷰를 안했고 에 기고는 몇 번했다. MB 정부 들어와서는 비판적 이야기하면 안 실어주더라.

    지금 남북관계 전문가들이나 학자들이 언론이나 방송, 세미나에 나와서 하는 말들이 거의 다 글방 수준이다. 핵심요지나 추진방향은 잘 꿰뚫고 있지만 실제 상황도 모른데다 잘못된 인식을 가지고 그것이 마치 사실인 것처럼 오도하는 것이 많다. 그것이 전체적인 남북관계를 끌어가는데 있어서 악영향을 주는 것 같다.

    내가 왜 오늘 인터뷰에 응했냐면 중국에 나가서 사업을 오래하는 중간적 입장에서 보면 우리 보수언론이라든가 보수측에 있는 사람들이 북측을 지나치게 자극하고 호도하는 경향이 많다.

    나는 북한 편을 들자는 것도 아니고 남한을 욕하자는 것도 아니고 있는 것을 있는 그대로 전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본다. 는 말 그대로 통일뉴스니까 가짜와 진실 사이에서 진실을 보도해 줬으면 좋겠다.

    □ 처음 경협사업에 뛰어들게 된 계기와 시점은?

    ■ 운영하던 유리공장이 국내에서 경쟁력이 떨어져 중국으로 진출했다. 북한 사람들이 우연히 우리 중국공장 제품을 사다 쓰게 됐다. 그래서 98년도에 북측 사람한테 제안을 받았다. “이것을 북한에서 생산하면 어떻겠느냐?” 그렇게 시작돼서 2000년 남북정상회담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공장 들어가는 문제를 협의했다.

    많은 우여곡절을 겪었다. 남북관계가 우리 쪽에서 좋을 때는 북쪽에서 막고, 북쪽에서 좋을 때는 남쪽에서 막고, 정권이 바뀌고, 중국에 싸스(SARS, 중증 급성 호흡기 증후군)가 오고, 잠수함 사건이 발생하고. 여러 사건이 있을 때마다 경협사업은 질곡을 겪었다.

    특히 제일 어려운 것이 정권이 바뀔 때마다 변화되는 대북정책, 또는 동북아 정세 변화에 의한 정책, 예를 들어 미국이 대북제재를 한다든가 유엔 대북제재라든가 이런 일이 생길 때마다 죄 없는 기업인들만 피해를 보는 것이다.

    □ 본격적인 투자가 언제부터 얼마나 들어갔나?

    ■ 2000년부터 투자를 했다. 그래서 공장부지 사용권료가 많이 들어갔고, 공장 건설장비, 북한 측에 필요한 원부자재도 들어갔다. 우리가 지금 현장을 가지고 있는 것이 3만평짜리 두 개다. 또 다른 사업으로 해서 받아 놓은 게 3만평이 있어서 총 9만평의 땅을 가지고 있다. 그 다음에 우리가 무산 철광석에 자원확보 차원에서 투자한 게 있다.

    공식적으로 우리가 통일부에 투자로 해서 사업승인을 받은 게 560만 불과 240만 불 두 건 총 800만 불이다. 현금만 그 정도 되고 장비 들어가고 부대비용 들어간 것까지 하면 엄청나게 들어갔다.

    리플작성 2012-02-17 11:54:56

  17. 북송반대

    4
    어느 정도 단계에서 사업이 중단 됐나?

    ■ 모두 건축물 올라가다 중단된 상태다.

    유리공장은 진행하다가 중국에서 참여하는 바람에 완전히 중단됐다. 원래 우리가 시작해 중국과 같이 추진한 것인데 중국이 제3국 기업의 참여를 허용 안한다고 해서 우리가 빠졌다.

    그 다음에 식품가공공장을 건설하다가 중단돼 있다. 원래 우리가 라면하고 다시다를 생산하려 했다.

    또한 MB 정부 들어와서 직접 투자가 금지돼 있기 때문에 중국 기업법인을 통해서 우리가 투자한 게 레미콘 공장이다. 레미콘 공장은 정부가 설비를 추가투입 하지 말라고 막고 있고, 북측이 자체적으로 완공해서 평양시 아파트 건설에 상당히 기여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우리가 평양시 최초로 레미콘 공장 넣어준 것인데 잘 쓰고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있다. 우리가 방북이 안 되고 있으니까 직접 확인하지는 못하고 있다.

    식품공장이나 레미콘 공장은 언제 시작해 언제부터 중단된 상태인가?

    ■ 부지 3만평에 식품공업단지를 조성하던 사업은 2007년 3월부터 시작했고, 레미콘 공장은 2007년 10월 시작했는데 2010년 2월 마지막 방북 이후 5.24조치로 방북이 안 되고 있다.

    □ 철광석 투자도 언급했는데 어떤 상태인가?

    ■ 지하자원 개발에도 상당 부분 자원이 투자돼 있다. 무산광산 철광석과 희토류다.

    희토류는 우리가 시제품까지 생산해 놓았다. 원래 북측이 희토류를 생산해서 일본으로 수출했던 것인데 북미관계가 안 좋아져 일본하고 경협이 중단돼 그냥 광산이 버려져 있었다. 우리가 그 광산에 다시 장비를 투입해서 시제품까지 생산해 연구기관에서 분석을 했는데 아주 품질이 좋게 나왔고 매장량도 많다.

    이명박 대통령은 자원확보를 위해 아프리카 오지까지 쫓아다니면서 가까운 북한은 가지도 못하게 하고 가져다 쓰지도 않고 있다.

    리플작성 2012-02-17 11:57:07

  18. 북송반대

    5
    식품공장이나 레미콘 공장은 언제 시작해 언제부터 중단된 상태인가?

    ■ 부지 3만평에 식품공업단지를 조성하던 사업은 2007년 3월부터 시작했고, 레미콘 공장은 2007년 10월 시작했는데 2010년 2월 마지막 방북 이후 5.24조치로 방북이 안 되고 있다.

    □ 철광석 투자도 언급했는데 어떤 상태인가?

    ■ 지하자원 개발에도 상당 부분 자원이 투자돼 있다. 무산광산 철광석과 희토류다.

    희토류는 우리가 시제품까지 생산해 놓았다. 원래 북측이 희토류를 생산해서 일본으로 수출했던 것인데 북미관계가 안 좋아져 일본하고 경협이 중단돼 그냥 광산이 버려져 있었다. 우리가 그 광산에 다시 장비를 투입해서 시제품까지 생산해 연구기관에서 분석을 했는데 아주 품질이 좋게 나왔고 매장량도 많다.

    이명박 대통령은 자원확보를 위해 아프리카 오지까지 쫓아다니면서 가까운 북한은 가지도 못하게 하고 가져다 쓰지도 않고 있다.

    “철광석, 청진항에서 실어오면 하루 걸린다”

    많은 대북 투자사업이 중단돼 있으면 어려움이 많을 것 같은데 사업 현황은 어떤가? 그리고 5.24조치 이후 정부가 경협기업들에 대한 애로 사항 해결을 위해 대출지원 등을 하고 있는데 혜택을 받고 있나?

    ■ 중국에만 일부 운영되는 것이 있고, 있는 것 다 팔고 신용불량자가 되기 일보 직전이다. 현대아산도 어려움이 많겠지만 정부의 정책지원 없이 독자적으로 들어간 개미군단들, 그런 기업들이 어렵다.

    작년에 일부 기업들에게 360억인가를 대출해줬다는데 그런 혜택을 받지 못했고, 거기에 신경 쓸 겨를도 없었다. 그것도 일부 큰 기업들 위주로 된 것으로 알고 있다.

    금년에도 정부에서 조금 대출해 준다고 하는데 수출입은행의 대출조건이, 중소기업 특히 경협사업 하다가 어려운 사람들이 맞추기에는 너무 까다롭다. 수출입은행에서 정부 정책기금을 주는데 지나치게 까다롭고 권위주의적이다. 그런 것이 개선이 안 돼 실제적으로 얼마나 도움이 될지 모르겠다.

    □ 북한의 광산 개발권을 중국이 차지해 북한의 지하자원이 중국에 넘어가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6.15공동선언에서 합의한 가장 핵심은 지하자원의 공동개발, 공동활용이었다. 지하자원만 가지고도 남북이 윈윈하고 다같이 발전할 수 있었다. 김정은 부위원장은 이것을 김정일 위원장의 유훈사항으로 생각하고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일부 언론에서 무산광산을 중국기업이 50년 임대했다고 하는데 그런 건 전부 거짓말이다. 사실에 근거하지 않고 기업 홍보 차원의 ‘카더라’발 기사다.

    실제로 무산광산과 계약해 4천만 달러를 투자한 것은 길림성 천지그룹인데, 계약 당시 철광석 국제가격이 1톤당 65달러였다. 그러다가 급격히 상승해서 185달러까지 올라갔고 이게 분쟁이 돼서 지금도 철광석을 못 가져가고 있다.

    이 외에도 중국, 우리와 남측 기업 등이 투자해 5파전이 벌어져 있는 상태다. 그러나 생산량은 정해져 있는데 정해진 생산량 가지고는 김책 제철소에 주고나면 내보낼 양이 별로 없다.

    더 내보내려면 일단 운송조건이 맞아야 하는데 실제로 남북간에 협력이 돼서 산지에서 부두까지 운송할 이동로를 정립해서 그걸 한국 또는 동남아 지역 등으로 팔아야 경쟁력이 있는 것이다. 산지에서 조금 생산해서 바로 육로로 중국으로 팔아서는 돌파구가 없다는 것이다.

    결론은 북한의 지하자원은 남북이 공동으로 개발해서 1차 상품으로 가공해서 해외에 팔아야만 북한도 살고 우리도 산다.

    철강업은 인도의 메탈그룹과 중국과 우리 포스코가 3파전인데, 왜 포스코가 브라질이나 호주에서 철광식을 한달씩 걸려 실어 와야 되느냐? 청진항에서 실어오면 하루 걸린다. 북한 지척에 엄청난 매장량을 가진 철광석을 개발하면 국가 경쟁력이 있다.

    리플작성 2012-02-17 11:58:58

  19. 북송반대

    6
    □ 남북경협의 재개가 남북경제에 대안이 될 수 있다는 논지 같다.

    ■ 이명박 정부 들어서기 전에 10.4선언에서 합의했던 여러 가지 사업들이 있다. 북측 관료들도 정치적인 통일은 지금 당장 논할 수 없으니까 경제공동체를 추진하자는 데는 반대하지 않을 것이다.

    예를 들어 북쪽에서부터 내려오면 김책, 단천 쪽에 철광석과 마그네사이트가 있는데 거기에 하나의 산업도시를 만들고, 원산에다가 조선소를 만들어서 거기다 또 하나의 남북협력 산업단지를 만들고, 개성공단 있고, 남포를 전자.생필품단지로 만들어 개발하고, 그다음 신의주에다 물류기지를 만들어 동북아 물류 허브로 만들 수 있다.

    이 다섯 군데를 만약 남북경제공동구역으로 만든다면 통일이 된 것이나 마찬가지 아닌가? 그런 구상을 경제하는 사람들은 생각했고 이명박 정부가 그걸 할 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거꾸로 간 것이다.

    그렇게 됐다면 남쪽에서 가지고 있는 유휴 건설장비라든가 유휴 노동력은 4대강사업을 안하고도 엄청난 흑자를 보고 남북이 공동으로 발전하고 동북아로 뻗어나갈 수 있었다.

    지금 휴전선으로 막혀 있는데 이걸 열지 못하면 우리는 말 그대로 반도국가다. 중국, 러시아로 나갈 수가 없다. 이걸 열어줘야 한다. 북한도 살기 위해서는 남쪽으로 출구를 열어야 하고, 우리도 앞으로 장기적으로 동북아 경제에서 살아남으려면 북쪽, 위쪽으로 출구를 열어야 한다.

    뿐만 아니라 한 나라가 자급자족하려면 인구가 최소한 7,500만에서 1억 명이 돼야 한다. 남북이 합친 경제권이 된다면 자급자족하는 국가가 된다.

    지금 북한은 희토류, 마그네사이트, 철광석, 무연탄, 텅스텐, 동, 아연 같은 광물자원을 울며 겨자 먹기로 중국에 팔고 있다. 평양에 차도 늘어나고 건물 리모델링도 한창인데 이 엄청난 자금들이 다 어디서 들어왔겠느냐? 지하자원을 팔아서 들여온 것이다. 무기 판매는 중단된 상태고 물물교역이 아닌 일반무역은 다 중단된 상태다.

    제3국으로 싼 값에 나가는 것을 최소한 1차 가공이라도 해서 팔아서 북한도 이익이 되고 우리도 이익이 되는 형태로의 산업형태를 빨리 구축하지 않으면 안 된다.

    북한이 중국하고 최소한도 20~30년 차이가 나지 않나. 그러면 우리하고 40년 이상 차이난다. 남북이 70년대와 2010년대를 살고 있는데 북한을 최소한 20년을 빨리 끌어올려줘야 한다.

    □ 그런 방향이 바람직하지만 실제로는 5.24조치로 인해 남북경협은 거의 단절됐다. 이로 인한 피해도 크다는 것이 중론이다.

    ■ 그렇다. 우리 농수산물 물가가 올라간다고 맨날 그러는데, 북한산을 반입 금지시켜 놓아 우회적으로 중국을 통해서 다 들어오고 있다. 남북이 직접 교류하면 더 싸게 질 좋은 농수산물을 가져다 먹을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을 통해서 들어온다. 그러면 중국 배만 불려주는 것이다. 5.24조치가 그런 결과를 초래했다.

    또 하나 아쉬운 부분은 우리나라의 수많은 기업들이 북한에 현지 공장화를 했다. 임가공 공장이라든가 위탁가공 공장이라든가 이런 방식이다. 그 공장들을 지금 유럽이나 중국에서 다 접수했다. 우리 기업인들은 기술자 양성시켜 놓고, 설비를 다 보내놓고도 활용 못하고 근로자 다 뺐기고 바이어도 다 뺏기고 최악의 상태에 몰려있다.

    “통일부 직원들 회담하러 북경에 나갈 수 없다”
    “경협사업자 방북 비공식 조문”이 조문문제 해법

    리플작성 2012-02-18 12:01:37

  20. 북송반대

    7
    □ 그런 방향이 바람직하지만 실제로는 5.24조치로 인해 남북경협은 거의 단절됐다. 이로 인한 피해도 크다는 것이 중론이다.

    ■ 그렇다. 우리 농수산물 물가가 올라간다고 맨날 그러는데, 북한산을 반입 금지시켜 놓아 우회적으로 중국을 통해서 다 들어오고 있다. 남북이 직접 교류하면 더 싸게 질 좋은 농수산물을 가져다 먹을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중국을 통해서 들어온다. 그러면 중국 배만 불려주는 것이다. 5.24조치가 그런 결과를 초래했다.

    또 하나 아쉬운 부분은 우리나라의 수많은 기업들이 북한에 현지 공장화를 했다. 임가공 공장이라든가 위탁가공 공장이라든가 이런 방식이다. 그 공장들을 지금 유럽이나 중국에서 다 접수했다. 우리 기업인들은 기술자 양성시켜 놓고, 설비를 다 보내놓고도 활용 못하고 근로자 다 뺐기고 바이어도 다 뺏기고 최악의 상태에 몰려있다.

    □ 결국 5.24조치를 풀어야 하는 것 아닌가?

    ■ 5.24조치가 제일 큰 문젠데 5.24조치를 풀 수 있는 해법은 5.24조치 이전에 합의했거나 추진 중인 사업 중에서 가장 시급한 것을 선별적으로 허용하라는 것이다.

    5.24조치를 해제한다고 하지 말고 선별적인 허용을 통해서 우리가 하려한다는 시그널을 보내주라는 것이다. 그러면 북측도 “아, 남쪽에서 하려고 그러네. 그러면 우리도 이 정도 선에서 양보하고 대화에 나가겠다”라고 될텐데 서로 꼿꼿이 아직도 기싸움을 하고 있다.

    그런데 북한이 지금 내세우는 건 6.15나 10.4선언, 5.24조치를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다. 첫 번째 내세우는 게 조문사과다. 더구나 와 가 북한에서 조문을 요청하고 조의금을 보내라고 했다는 식으로 보도하니 북쪽에서는 상당히 기분 나쁘게 받아들였다.

    지금 통일부 직원들은 회담하러 북경에 나갈 수가 없다. 나가는 비행기를 타는 순간 국정원에 체크가 되기 때문에 보수파에서 언론에 이상한 것 하나 슬쩍 흘리면 회담은 하나마나 와장창 깨지는 것이다.

    □ 조문 문제가 가장 중요하다고 했는데 해법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이번 정부의 조문에 대한 대처를 어떻게 평가하나?

    ■ 정부가 하기 싫으면 민간대표단이 올라가서 먹고 자고 할 것 없이 잠깐 조문하고 내려올 수 있도록 했더라면 이렇게까지는 안 번졌다.

    물론 김영삼 정부 당시 김일성 주석 사망 때보다는 우리가 좀더 양보한 부분이 있다. 북한 주민들한테 위로도 보내고, 이휘호 여사와 현정은 회장이 올라갔고 박상권 대표도 올라갔는데 진일보한 부분이다.

    그러나 기왕 그렇게 하려고 했으면 민간단체를 보냈어야 했다. 그랬더라면 나아졌을 것이다.

    푸는 한 가지 방법이 뭐냐면, 5.24조치 이전부터 진행되고 있던 경협사업 중에서 선별적으로 사업재개를 허용하는 것이다. 그래서 사업자들이 방북해 비공식적으로 조문할 수 있도록 해준다면 거기서부터 풀어나갈 수 있지 않겠나 생각한다.

    왜냐하면 북측도 김기남 비서가 우리 현충원에 와서 참배했고,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때 조문단도 보내고 조화도 보내고 했었다. 그러면 우리는 그렇게 못할 게 뭐 있나. 못 할 게 없다. 그런 식으로 서로 신뢰 관계를 구축하면 되지 않겠나.

    □ 정부는 민간인들이 방북할 때 금수산기념궁전이나 혁명열사릉을 아예 갈 수 없다고 규정하고 있는데 기업인들이 조문하는 것을 허용해주겠나?

    ■ 금수산기념궁전에서 김일성 주석에 참배하는 것은 어떨지 모르지만 김정일 위원장을 조문하는 것은 아직 상중이기 때문에 다른 문제다.

    우리 민족 전통이나 유교에서는 3년 상을 치르지 않나. 이제 49일 지났고 100일 탈상도 안 지난 그런 상태이기 때문에 북측에서는 아직 상중이라고 얘기하고 있다. 상중이기 때문에 예외적으로 허용할 수 있지 않겠느냐, 그런 걸로 해서 풀 수 있지 않겠느냐, 그렇게 본다. 이런 것도 하나의 방법이 될 것이다.

    민간 경협사업자 방북 이후에는 당국자도 방북해서 조문할 수 있을 것이다.

    □ 북한 국방위원회 정책국이 발표한 9개 항의 공개 질문장을 보면 남북관계가 쉽게 풀릴 것 같지는 않다.

    리플작성 2012-02-18 12:03:06

  21. 북송반대

    8
    ■ 그것은 내가 볼 때는 북측이 남쪽하고 대화하겠다는 시그널이다. 뭐냐면, “너희가 이것을 대외적으로, 전 세계 앞에 천명하라”는 것이다. 지금까지 4번의 남북접촉에서 모든 것을 뒤집은 것은 남측이기 때문에 “이번에도 우리가 마주앉아 봤자 괜히 시간 끌기 아니냐? 3월에 핵안보정상회담에다 키 리졸브 상륙훈련이 있기 때문에 그때까지 안정적인 관리를 위해서 대화를 하자는 것이지, 실제 대화를 할 생각이 있다고 하면 왜 말이 틀리냐” 이거다.

    대화하자고 하면서 김태효 비서관을 승진시켰고, 더구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 진급시킨다”고 하니 북한에서 대화에 나올 수가 없는 것이다.

    북한에서 대남사업을 담당하는 사람들이 남측 당국자나 여야 의원들에게 개성공단 초청장을 내준 것만도 다행이다. 남쪽 정부와 상종 않겠다고 국방위가 발표했는데 누가 나설 수 있겠느냐?

    우리가 잘 읽어야 될 게 뭐냐면, 김양건 통전(통일전선부)부장이 김정일 위원장이나 김정은 부위원장 현지시찰 할 때 수행한 것 봤느냐. 없다. 그만큼 통전부가 북한 정권 내에서 신임이라든가 위치가 추락했다는 것이다. 통전부가 무슨 힘이 있어서 남북대화를 주도할 수 있겠느냐. 그 통전부가 일할 수 있도록 뭔가 힘을 실어줘야 한다.

    “평양-남포 중간에 우리 분당 급의 신도시 건설”
    “김정은, 북한 경제 일으킨 아버지로 만들려는 것”

    □ 북한의 최근 상황에 대해서는 어떻게 보나?

    ■ 문제는 보수언론이나 보수논객들이 보는 북한이 있는 그대로의 북한이 아니라는 것이다.

    예를 들어 북한이 강성대국 건설한다면서 대표적으로 내세우는 것이 10만 세대 건설이다. 그것은 평양에 국한된 것이다. 평양에 10만 호를 짓는다는 것은 6.25전쟁 때 지었던 6층, 10층의 저층 아파트들, 노후된 아파트들을 털어내고 그 자리에 새로 건물을 짓는 것이다. 그리고 일부는 평양에서 남포 가는 거리 중간에 우리 분당 급의 신도시를 건설하는 것이 10만 세대 정책의 진실이다. 그런데 우리는 평양에 10만 세대를 짓는다고 엉뚱한 소리를 하고 있다.

    그리고 평양에만 10만 세대를 건설하느냐. 그게 아니다. 각 도마다 도청 소재지에 똑 같은 임무를 준 것이다. 그것은 “10만 세대다” 이런 것이 아니라 “현대화된 도시건설을 하라”는 지시가 각 도당 책임비서들한테 내려간 것이다. 할당량이 다 내려가 있다. 평양만 리모델링하고 새로운 도시를 건설하는 것이 아니다. 지금 전국에서 벌어지는 것이다.

    우리가 목을 조이면 죽을 것이라고 생각했던 평양에 차가 몇 배나 늘었다고 한다. 내가 2009년 2월에 마지막으로 평양을 갔다 왔는데, 우리 중국 직원들이 갔다와서 보고한 내용을 보면 평양시에는 지금 차가 4배 이상 늘었고, 핸드폰이 100만대가 넘었다.

    □ 최근 평양 건설 현장에서 고층 건물이 너무 빨리 올라가서 안전 문제가 있을 것이라는 보도들이 있었다.

    ■ 레미콘 가루를 부으니까 문제가 없다. 거기다 방불(분리)제, 급결제 다 넣어서 한다. 보수 언론의 입장에서 그렇게 보도하겠지만 나중에 폭삭할 일을 왜 하겠느냐? 북한에서 다리 끊어지고 그런 것 봤느냐?

    □ 북한의 실정에 대해 식량난이 심각하다든지 독재정치를 한다는 비판들이 많은 것이 사실이다.

    ■ 북한이 내년이면 망한다는 식으로 판단하는 것은 사실과 너무 동떨어져있다. 일부 탈북자단체 같은 데서 찍어서 가져온 사진은 (북한 주민 중) 극소수다. 우리나라에도 지하철에 가면 노숙자 많고 굶주리는 사람도 있다. 물론 잘 사는 사람도 많지만. 북한도 그런 사람들이 있다. 그것이 북한의 전체냐 하면 일부분이다. 그런 일부분은 어느 나라나 다 있다. 미국에도 한국에도 존재한다. 그런데 마치 전 북한이 그런 것인 양 오도하고 호도하고 있다.

    북한은 우리 70년대 ‘하면 된다’라는 생각을 가지고, 보리고개를 넘어야 된다며 우리가 뭉쳤던 것과 비슷하게 북한 지도자들이 지금 뛰고 있다. 그런 긍정적인 면은 하나도 보도하지 않고 매일 북한은 곧 죽는다, 핵이 어떻다, 3대 세습이 어떻다고만 한다.

    우리나라는 세습 안하나? 정치도 세습하고 경제도 세습하고, 검찰도 세습하고 세습 안하는 것이 어디 있느냐. 우리나라 정치권에서도 세습 안한 사람이 있느냐? 박정희, 김대중, 김영삼 다 세습한다. 물론 대한민국은 선거를 통해 선출해 북한보다는 덜 하지만 우리도 세습한다. 경제는 더 한다. 북한의 인권사항을 꼬집으려면 꼬집을 수 있겠지만 세습 자체를 가지고 우리 정부도 말할 자격이 없다.

    북한을 가보지도 않고 북한 사람을 만나보지도 못한 사람들이 남쪽에 앉아서 학문적인 것을 말하고 자기들이 최고 전문가처럼 말하는 것을 이제는 좀 금지해야 한다. 그것이 국민들의 대북 여론조성과 판단력을 오히려 흐리게 한다.

    왜 이명박 정부 초기에 말 한마디 못하고 있다고 지금 말기가 되니까 너도나도 대북 전문가라고 많은 말을 하고 나서나? 물론 일부분은 맞는 얘기가 있지만 실제 사실들을 외면하고 있다. 그런 것에 대해서는 언론에서 쓰지도 않는다.

    □ 북한도 관료주의가 강하고 부패한 국가라는 평가가 있다.

    ■ 예를 들어 무산광산 철광석을 사오려면 철광석 생산 공장부터 시작해 기차나 배로 실어 나르기 위해서 한 단계 한 단계 돈이 안 들어가면 움직여지지 않는다.

    북한 정부에 돈이 들어가면 열차나 도로운송이나 생산자한테 돈이 가는 게 아니다. 먼저 물건을 내보내야 나중에 얼마라도 돈이 가는데 그러니까 집행을 안 하는 거다. 먹고살기 어려우니까 내 주머니에 돈 들어와야 움직인다는 것이다. 그러니까 위에서 아무리 국가가 계획경제를 가지고 밀어붙여도 시스템이 안돌아가는 것이다.

    리플작성 2012-02-18 12:04:45

  22. 북송반대

    9
    □ 김정은 부위원장이나 장성택 부장 등 중요 지도자들의 성향으로 볼 때 북한의 개혁개방이나 변화 가능성이 있다고 보나?

    ■ 김정일 위원장의 사망과 관계없이 북한은 이미 경제개발 프로젝트가 착수돼 있다. 2012년을 강성대국 원년이라고 했고, 요즘은 강성부국이라 이야기한다.

    도시 리모델링처럼 평양만이 아니라 각 지역별로, 도청소재지별로 중점 산업을 육성하고 있다. 우리식으로 하면 울산에 정유산업, 거제도에 조선산업 하듯이 김철에서 제철산업, 이런식으로 다 임무를 줘서 하고 있다. 희천발전소가 4월이면 완공되고 그러면 평양 쪽 전력난이 많이 해소된다.

    라선, 김책, 원산, 신의주, 남포, 개성지구를 중국의 심천특구 식으로 점진적으로 북한식 경제개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4월에 강성대국과 관련해 발표할 가장 핵심은 민생경제 발전이다. 의식주의 발전을 통한 국가발전이다. 그 다음에 라선, 김책, 원산 식으로 중화학공업을 육성하고 지하자원이라든가 모든 서방세력과 거래를 위해서는 항구를 개발하지 않으면 안 된다.

    북한도 먹고살기 위해서는 남포항, 청진항, 라선항 개발을 통한 물류이동에 적극적으로 나서려고 할 것이고, 그것을 통한 경제발전에 치중할 것이다.

    핵을 이미 보유했다고 선언했기 때문에 군사적으로 더 이상 막대한 돈을 투입하지 않고 경제로 하겠다는 것이다. 저들이 싫어하는 개방이 아니라 경제개발 정책은 더 강력히 추진할 것이다. 그것은 이미 준비된 것이다.

    북한은 김정은 부위원장을 중국의 덩샤오핑으로 만들려고 한다. 덩샤오핑이 1978년도에 ‘흑묘백묘론’을 가지고 ‘검은 고양이든 흰고양이든 쥐를 잘 잡으면 됐지 무슨 상관이 있느냐’고 중국식 개혁개방을 추진했는데 북한은 북한식 사회주의 건설을 캐치프레이즈로 해서 세계로 나가자고 한다.

    그것을 추진하는데 핵심 역할을 김정은 부위원장이 한다고 홍보할 것이고, 그렇게 몰고 갈 것이다. 그래서 북한 경제를 일으킨 아버지로 만들려고 하는 것이다. 거기에 장성택 부장이라든가 국방위 그룹은 전폭적인 지지로 갈 것이다.

    리플작성 2012-02-18 12:06:13

  23. 박성범

    하루 빨리 북한 정권이 무너져야 합니다..무너질것입니다..남한에서도 북한의 실상을 아는분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평화통일이 되는날을 기도하며..

    리플작성 2012-02-18 12:24:29

  24. 개벽천지

    정말 주기자님 고생이 많군요…저도 힘 닿는데까지 도와드리겠습니다. 시리아의 악랄한 장기독재정권에도 국가적인 이해관계를 내세워 눈을 감는 중국이기에 탈북자들에 대한 인권을 기대하기는 무리이지만 그래도 노력해야죠.

    리플작성 2012-02-18 12:56:38

  25. 그들을 살리자

    속터지는 탈북자들의 북송위험소식에 한국의 언론이 너무 잠잠하다.

    죽어 널부러진 김정일사망소식은 대자보로 한달 남짓 세상이 떠들썩하게 하면서 어떻게 불행한 이들의 소식에는 왜 이리 잠잠한지 속터질 노릇이다.

    탈북자가 아닌 생존의 권리를 가진 자유의 사람들을 살리는 일에 한국정부와 언론매체가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

    유엔 인권단체, 적십자사도 당연하게 이번 사건을 중대하게 집중해 조명해 보아야 한다.

    애완동물 상처자국 하나도 마음이 아프다고 언론매체가 나서는 대한민국이 생존을 찾아나선 이들의 살권리를 위해 함께 나서야 한다.

    북송위험에 처한 자유의 인들을 위해 적은 힘이라도 함께 하길 간절히 간절히 호소한다.

    리플작성 2012-02-18 02:17:30

    • 그들을 살리자

      중국이 북한 감싸기로 탈북자들의 목숨까지도 빼앗아 가는 낯뜨거운 일에 동조한다면 대국의 부상은 꿈도 꾸지 말아야 한다.

      치욕의 역사를 남기지 않으려면 말이다.

      세상이 기억할 것이다.

      리플작성 2012-02-18 02:27:17

    • 태평양

      공감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9 04:26:00

  26. 이상하군

    롤야내댜!
    당신 한국인 맞소?
    국제적으로 중국의 이미지가 나뻐질까봐 염려하는 기색이 역력하구려.
    화교요? 아님 중국인 유학생이요?

    리플작성 2012-02-18 06:23:49

  27. 바람처럼

    일단 페이스북에 날랐고, 전자우편으로도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9:14:11

  28. 바람처럼

    경협사업자들도 장사꾼이라 자기들 이익만 생각하는 것이니 객관적 시각에서 거리가 있다는 생각입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9:27:00

  29. haRu

    이상하네…
    이상하게 개리가 조용하네…

    리플작성 2012-02-18 10:05:50

    • 바람처럼

      쓰레기차 올 시간이 아닌데요.

      리플작성 2012-02-18 10:12:38

    • 구시동

      아마 게리가 양심이 찔려서 탈북을 준비중이든지 아니면 미얀마 정글을 헤메고 있는지도 모르겠네용~ 흐흐

      리플작성 2012-02-18 01:18:16

    • 지니가다

      개선생은 이런 데는 항상 빠져요. 한두번 이랬어야 말이죠.

      리플작성 2012-02-18 04:51:05

  30. 바람처럼

    수십억개가 쌓여도 “0원”은 0 에 지나지 않지만
    1은 수십억개가 쌓이면 수십억원이 되는 이치지요.
    우리가 누리는 현재의 모든 것들이 바로 이런 당대의 하찮은 것들이 쌓여서 이룩해 놓은
    것 들 위에 있는 것도 많지요.

    리플작성 2012-02-18 10:09:29

  31. 계산에 철저한중국이니 무언가는 댓가를 치러야할겁니다.
    그렇다해도 일단 북송을 막고 중국과 협상해야합니다.
    정부가 물밑에서협상중이었다는 설도있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8 11:49:59

  32. 안타깝네요

    중국은 인간의 생명을 소중히 여기길….
    한국으로 보내라~

    리플작성 2012-02-18 12:04:47

  33. 등대

    그동안 중국 당국과 언론에 수없이 호소해도 그들은 등을 돌렸습니다. 이제 이에는 이로,주먹에는 주먹으로 대해야 합니다. 세계 각 사이트에이런 처참한 현실을 알리고,세계인들이 이를 더 방치하지 않게 해야 합니다.중국이 인도적인 대책을 하지 않을경우,전 세계 각지에 퍼져살고 있는 화교 들의 안전을 장담 하지 못한다는 각 나라의 여러 단체들이 중국 정부에 메세지를 보내야 합니다.여러분 들이 힘드셔도 동참해 주십시요. 전 세계로 퍼 날려 주십시요.중국은 현재 그악무도 ,안하무인의 극치에 와 있습니다. 중국은 스스로 멸망의 길로 가고 있습니다. 두려워 하지 마세요.구 소련보다 더 처참하게 무너질 것입니다.G2가 아니라 벼랑의 끝에 서있는 나라가 중국 입니다. 감사 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1:01:50

  34. Joseph Kim

    제발 한국으로 송환되길 기도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1:23:31

  35. 주성하 기자님

    아마 주성하기자님은 중국입국금지자 블랙리스트에 들어가 있을겁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2:53:08

  36. 정의

    이글을 읽으신 분들은 반드시 댓글을 달도록 합시다

    리플작성 2012-02-18 03:12:05

  37. 평화

    중국 핵심부에 알려진 증거를 곧 보여드릴까 해요…문제는 변화입니다.

    리플작성 2012-02-18 05:24:27

  38. 화교도 아니고, 북한에서 접속한 게 분명합니다. 아래 fbs도 마찬가지고.

    리플작성 2012-02-18 10:37:20

  39. 좌우충돌

    이번에 민주당 찍어주려고 결정했는데 이번일에 민주당이 방관자적 모습을 취하고 있어서 솔직히 섭섭합니다. 왜? 조용하지? 하는 위문이 들고 민주당의 탈북자에대한 입장을 알고 싶은데 명확한 글이 없는듯 보입니다.
    조용한외교라고 먹혔었지만 지금은 방향을 바꿔야 될것 같은데요.
    누구 설득력있게 (장난말고) 이번탈북자에 대한 민주당의 입장을 아시는분 계시는지 모르겠습니다.
    비록 선거철이고 동아일보와 주기자님이 어느정도 크게 만드셨지만 민주당이 조용한 모습에 섭섭하네요.

    리플작성 2012-02-18 11:15:31

    • 구경꾼

      민주당이고 뭐 보다 대북관계 별로 관심없는게 대부분입니다.
      거기에 투자 안하는거죠 보수라고 하는 사람들이 그나마 그거를 들고 드는거죠
      대중의 관심도로 보시면됩니다.

      리플작성 2012-02-18 11:23:57

      • 좌우충돌

        그분들 북으로 되돌아가게 된다고 생각하니 소름이 끼치는데 게다가 한국에 가족까지 있는데
        북한도 오늘따라 짜증나는게 왜 그따구로 정권을 유지해서 이러한 현실을 만드는지 답답함
        우리정부가 노력을 한다지만 그간 중국에 해온것을 보면 잘안될거라 생각도 들고
        그냥 류우익장관을 다시 중국대사로 보냈으면 하네요.
        이미 뒷구멍으로 살살 빼오기는 힘들어진듯 보이고
        뭐라고 말을 못하겠습니다.
        저도 마음이 시큰하는데 탈북자분들과 가족들은 어떠한 마음일까요

        리플작성 2012-02-18 11:35:27

    • fooo

      당을 떠나서 지금 정치인들중에 탈북자 신경쓰는사람 아무도 없을겁니다. 당장 코앞이 선거철이라 어떻게하면 듣기좋은 말로 표좀 얻어볼까만 생각하고 있는데 표에 아무런 도움도 안되는 탈북자를 신경 쓸 리가 없겠죠

      리플작성 2012-02-19 12:12:14

  40. 좌우충돌

    이사람은 뭐가 꽉막혔을까? 대체 정부가 탈북자들에게 얼마나 지원한다고 이런소리를 하는지 모르겠네요. 내가 봤을때 너무 작아서 여러방면으로 더욱 장기적인 지원프로그램을 만들어서 빠르게 한국사회에 적응하게 만들어야 된다고 보는데 무슨소리하려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나마 같은민족이고 생명걸고 넘어온 분들에게 또한 한국믿고 왔는데
    이러한 분들이 위에글을 보면 얼마나 속상하겠습니까?
    그분들은 여기서 뼈를 묻으실 분들입니다. 우리와 웃음과 슬픔을 같이할 분들입니다.

    리플작성 2012-02-18 11:24:20

    • 맞아요. 지금 지원이 실효를 거둘 수 없을 정도로 너무 적고 부실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8 11:56:17

  41. sunny1

    관리자님

    이렇게 심각한 주제에 제 글 중간에 들어 온 이런 쓰레기 댓글은 삭제 하면 안 되나요?

    리플작성 2012-02-19 04:51:05

    • sunny1

      관리자님

      잘못 올려 졌네요.
      이 글은 맨 처음 달은 저의 댓글 밑에 가야 하는데…
      모태솔로의 댓글을 삭제 해 달라는 부탁이였습니다.
      감사 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9 04:53:56

  42. 김병호

    모두 힘모아 대한민국으로 인도 될수있수록 협조 합니다. 북송된다면 바로 인민재판받고 처벌이 움청날것인데 안타깝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9 08:46:51

  43. genial2m

    사람의 생명을 구하는 것이야말로 가장 고귀한 것 입니다. 부디 수감된 그들에게 생명의 자유가 주어지기를 간곡히 요청합니다.

    리플작성 2012-02-19 01:00:57

  44. 태평양

    작은 노력이 모이고 모이면 큰 힘이 됩니다.
    네 시작은 미약하였으나 네 끝은 창대하리라!

    이번에 모든 노력을 다해서 저들 탈북자들을 구출해 낸다면 여태까지없던 전례가 생깁니다.
    전례가 생기면 다음부터는 훨씬 쉬워 지겠지요?
    만일,만약에라도 이번에 실패한다면 차후 또다시 이런일이 발생했을때 그때는 이런일을
    엄두조차 내지 못할것입니다.
    최선을 다한다는 마음가짐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개개인은 미약하지만 모이면 뭉치면 강해집니다.
    아직 희망은 있습니다.

    리플작성 2012-02-19 04:21:56

  45. 김태흥

    명확하게 엄청난 탄압 및 살상의 우려가 큰 상황이라면 그 것이 난민의 기본 조건이 됩니다. 중국이 북한과의 접경 문제로 보든 말든 그 것과는 별개로, 중국은 간접살인의 직접적인 주범이 되는 것입니다. 그런 주범이 되기를 주저하지 않는 중국의 야만성에 분노하고…. 이런 중국의 무분별함을 중국에 강조하기 보다.. 전 세계 여론에 호소하는 것이 맞을 것 같습니다. 우리 나라 민통당과 민노당 등 허위 진보세력도 이 문제에 대해 책임 있는 발언을 하길 바랍니다. 당신들의 침묵은 당신들이 김일성-김정일-김정은으로 이어지는 민족반역자와 한배를 탄 민족반역자들임을 시인하는 것입니다. & 이렇게 죽어가는 동포들의 죽음에 책임을 져야 할 간접살인마들에 당신들도 당연히 포함됩니다.

    리플작성 2012-02-20 10:02:53

  46. 탈북민

    야당(선진당 빼고)도 뭔가 입장좀 내놔봐라. 대변인 성명 하나 내는게 그리 어렵냐?
    미국대사관엔 FTA폐기서한은 시끌벅적하게 전달하면서 중국대사관에는 구명서한이라도 전달해야 하는것 아니냐?
    야당의원님들, 참 실망스럽습니다.

    리플작성 2012-02-21 09:56:02

  47. sjkk1124

    서울의 모대학에 다니는 학생입니다. 미약하지만 facebook에 올렸습니다. 누군가 중국 SNS 웨이보? 등을 통해 그 누구보다도 중국인들이 알았으면합니다. 다만, 중국인들에게 당신네들이 인권을 무시하고 있어라는 투가 아닌, 중국인의 힘이 절실히 요구된다는 형식으로 올림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합니다. 사실이 그러한듯하구요…
    부디 중국 SNS 웨이보를 하시는분이 있으시거나, 중국인 친구를 두신분이 계시다면 이글을 중국인들이 보고, 중국인들로 하여금 이러한 글이 퍼져나갈수 있게 했으면 좋겠습니다.
    항상 이 블로그에서 글을 읽으면서 뭔가라도 하고싶지만,지금은 겨우 SNS에 글을 올리고 이런 댓글을 다는 것 밖에 할수없어서 죄송합니다 ㅠ

    리플작성 2012-02-21 11:30:23

  48. 이정도

    힘 내시기를~ 이 댓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리플작성 2012-02-22 01:23:11

  49. 통일하자

    중국 내의 여론의 움직이게 하려면 페이스북, 트위터 아무 소용 없습니다. 웨이보를 이용해야 하는데…

    리플작성 2012-02-22 04:58:12

  50. 성채현

    퍼뜨리겠습니다.
    우연으로 본 사람들 중에 한명일 뿐이지만…
    그들의 생명이 정말 불쌍합니다..

    리플작성 2012-02-22 05:11:56

  51. 봄날

    열심히 퍼나르겠읍니다~~ 주기자님 수고하심니다!!

    리플작성 2012-02-23 06:58:51

  52. 2848leesusoo

    북송중단 : 탈북자들의 소망이 이루어질수 있는 그날까지 —
    따뜻한 국민의 관심이 함께 했으면 합니다
    착한이

    리플작성 2013-06-01 02:4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