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남남북녀’ 임지현 추정 탈북여성, 北 선전매체 등장해 南 비난…재입북? 납북? (2)

by 주성하기자   2017-07-16 5:56 pm

사진=우리민족끼리TV 화면캡처


국내 종합편성채널 프로그램에 출연했던 탈북여성 임지현 씨가 북한의 선전매체에 등장했다는 보도가 나오면서 임지현에 대한 관심이 집중됐다.

임지현은 지난해 12월부터 TV조선 ‘모란봉 클럽’에 출연했으며, 올해 1월부터는 같은 방송사의 ‘애정통일 남남북녀 시즌2’(이하 ‘남남북녀2’)에서 방송인 김진과 가상부부로 출연했다.

북한 선전대 출신이라는 임지현은 ‘남남북녀2’ 방송에서 “조선 인민국 포 사령부 소속 대원이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지난 3월 방송에서는 임지현이 서울종합예술실용학교에 차석으로 입학하는 모습이 그려지기도 했다.

한편 임지현으로 추정되는 인물은 16일 북한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가 공개한 영상에 ‘전혜성’이라는 이름으로 등장해 “2014년 1월 탈북했고 지난달 돌아왔다”며 “평안남도 안주시에서 부모님과 살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한국에서 임지현이라는 이름을 가명으로 사용했다고 직접 밝힌 전 씨는 탈북 배경에 대해 “잘 먹고 돈도 많이 벌 수 있을 거라 상상했다”며, 한국 생활에 대해 “술집을 비롯한 여러 곳을 떠돌았지만 육체적 고통과 정신적 고통만 있었다”고 했다.

전 씨는 한국에서 방송에 출연하게 된 과정 등을 공개하며 “시키는 대로 악랄하게 공화국을 비방하고 헐뜯었다”고 주장했다.

임지현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북한의 선전매체에 등장하면서 그의 입북 경위가 재입북인지 납북인지를 두고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정부 관계자는 해당 인물의 재입북 여부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카테고리 : 뉴스

댓글 남기기


  1. 바람

    무슨 이런일이…

    리플작성 2017-07-16 06:43:32

  2. soo304

    임지현 벗방 검색해보세요.
    사실이면 사실데로, 아니면 아닌데로 사회생활 힘들었을듯.

    리플작성 2017-07-17 05:06:33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34337
07-25
27
34336
07-25
18
34335
07-25
10
34334
07-25
4
34333
07-25
9
34332
07-25
7
34331
07-25
10
34330
07-24
40
34329
07-24
19
34328
07-24
35
34327
07-24
74
34326
07-24
15
34325
07-24
30
34324
07-24
41
34323
07-24
8
34322
07-24
110
34321
07-24
15
34320
07-24
44
34319
07-24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