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北에 심을 묘목 키울 통일양묘장, 철원에 조성 (0)

by 주성하기자   2017-04-21 3:00 am



강원 철원군에 북한에 심을 묘목을 생산할 통일양묘장이 조성된다. 고건 아시아녹화기구 운영위원장(전 국무총리)과 이현종 철원군수는 20일 철원군청에서 ‘통일양묘장 조성 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통일양묘장 조성 및 운영에 관한 행정 지원, 묘목 식재 관리 등 조림 사업 및 기술 지원, 황폐한 산림 복구를 위한 사방사업 기술 지도, 군민 참여를 위한 우량 양묘 공급 및 농가 소득원 보급 지원 4개 항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북한과의 접경 지역인 철원은 국내에서 북한과 기후대가 비슷해 통일에 대비한 양묘장 조성을 위한 최적지로 꼽혀 왔다. 철원군은 철원군산림조합과 공동으로 용지를 선정한 뒤 사업비 12억 원을 들여 양묘 시설 하우스 등을 설치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묘목을 생산할 계획이다.

고 운영위원장은 “과거 우리는 나무 30억 그루를 심어 산림녹화에 성공했는데 북한에는 65억 그루를 심는 것이 목표”라며 “통일양묘장 조성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한반도 산림녹화의 두 번째 성공 모델로 만들고 나아가 남북대화에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 군수는 “통일양묘장 조성은 접경지 특수성과 지리적 이점을 활용해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접경 지역 푸른 숲 복원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철원군은 통일양묘장을 통해 철원 농가에 육묘 기술을 보급함으로써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은 물론 벼농사를 대체할 농가 소득원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철원=이인모 기자 imlee@donga.com
카테고리 : 뉴스

댓글 남기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34300
07-22
6
34299
07-22
7
34298
07-22
7
34297
07-22
8
34296
07-22
3
34295
07-22
1
34294
07-22
4
34293
07-22
10
34292
07-22
3
34291
07-21
20
34290
07-21
28
34289
07-21
16
34288
07-21
3
34287
07-21
33
34286
07-21
9
34285
07-21
9
34284
07-21
6
34283
07-21
10
34282
07-2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