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기]북한 미사일 백과사전

북한 미사일 백과사전 화학탄두 탑재한 화성-6호와 EMP 핵탄두 탑재한 노동으로        일거에 한국을 초토화…!! 12월 12일 북한이 광명성-3호 위성 2호기를 탑재한 은하-3호 발사에 성공함으로써 북한의 미사일 전력에 대한 관심이 폭증하고 있다. 은하-3호는 노동 미사일용 로켓 엔진 4개를 묶어 1단을 만든 발사체이다. 이는 북한이 미사일 전력을 토대로 우주발사체를 개발해오고 있다는 분명한 증거가 된다. 북하은 이미 개발된 스커드와[…]

전체보기 댓글 { 2 }

국정 조정은 총리실로 보내고, 국정원은 순수 정보 공작기관으로 만들라

  국정원 여직원 사건으로 본 국가정보원 개조론 북한 급변사태와 북한 혁명 유도에 주력하고 국내 문제에는 개입 못하게 해야   18대 대통령 선거 전후에 보도된 국정원 여직원 사태를 보면서 국정원 개조(改造)를 생각해 본다. 국정원을 그대로 두고 개편이나 개혁을 하자는 게 아니라, 국가정보원을 완전히 바꾸는 개조를 해보자는 것이다. NIS로 약칭되는 우리 국정원은 미국의 CIA와 FBI를 합친 것과[…]

전체보기 댓글 { 13 }

박근혜, 비육군 출신을 국방부장관에 임명하라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해 12월 31일 경기 광주시 오포읍 특수전교육단을 방문해 특전부사관 생도들과 함께 구호를 외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쪼개진 군심 통합 또 육군 장관으로 할 것인가 3군통합 통합을 위해서는 해공군 출신 장관 나와야     박근혜 정부 국방부 장관이 될 수 있는 후보군 이름이 연일 신문 지상에 오르내리고 있다. 그런데 전부 육군 일색이다. 일부로[…]

전체보기 댓글 { 30 }

안보 몰랐던 MB, 박근혜 당선자는 이것 알고 군 통수해야

      군 통수권자에 대한 오해 국방 문제를 다룰 때 가장 많이 범하는 오해 중의 하나가 군 최고사령관을 잘 못 알고 있는 것이다. 군 최고사령관은 반드시 그 나라의 최고 지도자가 한다. 과거 왕정 시대 왕이 군 최고사령관였는데 현대도 이는 마찬가지다.   대한민국과 미국 같은 나라에서는 대통령이 한다. 그런데 민주국가의 대통령과 총리는 선거를 통해 뽑기에[…]

전체보기 댓글 { 0 }

[해군] 해군·해병대 10만 양병론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下> 해군·해병대] -3   30척 잠수함론 이러한 위기를 맞지 않으려면 먼저 북한의 잠수함정 기지를 봉쇄해야 한다. 우리의 잠수함이 먼저 침투해, 기지에서 나오는 북한 잠수함정을 격침시켜야 한다. 여기까지는 누구나 생각할 수 있다. 그러나 현실을 보면 이 작전이 쉽지 않다는 것을 알게 된다. 한국의 잠수함 수가 너무 적은 것이다.   한국은 장보고급 9척,[…]

전체보기 댓글 { 0 }

[해군] ‘고인물 해병대’ 인천상륙작전 보고 배워라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下> 해군·해병대] -2    그간 배정된 예산이 적었다고 해서 무조건 해병대를 두둔할 수는 없다. 해병대에는 그들도 모르는 고질이 있기 때문이다. 전방의 육군 사단에선 연대를 돌려가며 고르게 최전방을 경험시킨다. 그러나 해병대는 고정 불변이다. 물도 고여 있으면 썩는데, 부대가 고정돼 있으면 복무 태만과 사고가 일어나지 않을 수 없다. 심리학자들은 그 유명한 해병대의 기합도[…]

전체보기 댓글 { 3 }

[해군] 북한 급변사태 일어난다면…해병대 ‘악으로 깡으로’만으론 역부족

 “해군-해병대 10만으로 늘려야 한다”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下> 해군·해병대] – 1 한미연합군 사령관이 취임 후 가장 주의 깊게 점검하는 한국군 부대는 어디일까? 육군 특전사? 아니다. 해병대 1사단이다. 이유는? ‘최초의 공격군 부대’이기 때문이다. 이는 6·25전쟁사를 보면 쉽게 이해된다. 개전 직후 낙동강으로 몰렸던 한국군과 유엔군은 인천상륙작전에 성공하면서 전세를 역전시켰다. 한미 해병대가 숨통을 터주자, 비로소 낙동강전선에 몰려[…]

전체보기 댓글 { 6 }

[공군] 공세적인 공군력 운영을 위해 필요한 것은?

[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공군) - 3 ]   공군은 방포사와 전술정보전대에 육군에서 넘어올 유도탄사, 새로 만들 우주비행단 등과 합쳐 전략사 신설을 적극 검토해야 한다. 필요하다면 증원도 하는 것이 개혁이다. 공군은 전략사령부와 공군작전사령부(공작사)를 양축으로 삼아, 공군 작전의 꽃인 ‘전략적 마비전’을 펼쳐야 한다.   전략적 마비전은 항공력과 미사일 전력으로 적 전략시설을 ‘원 샷, 원 킬(one shot, one kill)’로[…]

전체보기 댓글 { 0 }

[공군]100층짜리 롯데월드 타워가 공군력에 미치는 치명성

  [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공군) -2 ]   성남기지에는 두 개 활주로가 있다. 평소에는 주활주로만 쓴다. 부활주로는 유사시에만 쓰게 돼 있다. 그런데 롯데그룹이 부활주로의 연장선 옆에 100층이 넘는 롯데월드타워를 짓고자 했다. 공군은 유사시 부활주로를 써야 하므로 40층 이하로 지으라고 했으나 롯데는 굽히지 않았다. 노무현 정부는 ‘친북’이라는 비난을 받았지만, 롯데월드타워 건설에 대해서는 공군 작전에 영향을 준다며[…]

전체보기 댓글 { 15 }

[공군] 지휘통일 원칙 무시하고 ‘샴쌍둥이 군대’ 만드나?

    [졸속 국방개혁을 고발한다 (공군) -1 ]   국방개혁안에는 두 가지가 있다. 2005년 마련된 ‘국방개혁 2020’과 천안함 폭침사건 후 2011년 3월 7일 국방부가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고한 ‘국방개혁 307’이다. 국방개혁 2020은 공군 병력 축소를 언급하지 않았다. 307도 마찬가지다. 공군은 개혁할 것이 없는 것일까. 정답은 ‘아니다’이다. 공군에도 손을 대야 할 부분이 많다. 공군 개혁은 군 전체[…]

전체보기 댓글 { 1 }
페이지 60 의 65« 처음...102030|58|59|60|61|62|...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