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 우주 강국이 될 날, 그리 멀지 않았다

[이제는 우주다] 사업성 보고 뛰어든 우주 개발 – 5    항우연은 아리랑 사업을 계속한다. 아리랑-6호는 SAR위성으로 제작해 2016년 발사하고, 7호는 해상도를 더욱 높인 광학카메라를 탑재해 2017년쯤 올린다. 항우연은 아리랑 위성들이 찍어온 한반도 사진 가운데 일부는 국가정보원이나 국방부 등에 제공해 안보 목적으로 사용하게 한다. 일부는 여타 부처에 제공한다. 그리고 민간이나 해외에서 주문이 있으면 그에 맞는 사진도[…]

전체보기 댓글 { 1 }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이 아리랑-4호를 만들지 않은 이유, “불길한 숫자”

[이제는 우주다] 사업성 보고 뛰어든 우주 개발 – 4   아리랑-3호 일본 H-2A로 발사 그 시기 자국 위성만 쏘아 올리던 일본이 갑자기 해외시장에 진출했다. 자국 위성만 발사해주다보니 발사 횟수가 적어 단가가 높았기 때문이다. 따라서 타국 위성을 유치해 발사해주면, 발사 단가가 내려가 자국 위성도 싸게 올릴 수 있다고 보고 러시아나 중국보다도 낮은 단가로 위성 발사 대행업에[…]

전체보기 댓글 { 0 }

아리랑-2호를 통해 상업용 위성사진 분야 진출

  [이제는 우주다] 사업성 보고 뛰어든 우주 개발 – 3 이렇게 크고 정교한 위성은 만들어본 적이 없기에 항공우주연구소(항우연)는 미국의 위성 제작사인 TRW사를 ‘선생’으로 모셨다. TRW사는 미국의 정찰위성 ‘KH-12’ 제작에 참여했던 회사다. 항공우주연구소는 TRW에 연구진을 보내 ‘도제’처럼 설계기술을 배워오게 했다. 1999년 12월 21일 한국항공우주연구소는 ‘개소 첫 작품’으로 아리랑-1호를 미국의 토러스 발사체에 실어 우주로 보내는 데 성공했다.[…]

전체보기 댓글 { 0 }

KT가 시작한 무궁화위성 사업

[이제는 우주다] 사업성 보고 뛰어든 우주 개발 – 2    KAIST가 우리별 사업을 하고 있을 때 KT(한국통신)가 지상 3만5786km까지 올라가는 정지위성인 방송통신위성을 쏘아 올리는 사업을 추진했다. 당시의 한국은 이런 위성을 만들 능력이 없어 ‘무궁화’로 명명된 이 위성 제작을 미국의 록히드마틴 사에 맡겼다. 직육면체로 된 이 위성의 몸체 크기는 1.42×1.96×1.74m였다. 태양전지판을 활짝 폈을 때의 길이는 15m였고,[…]

전체보기 댓글 { 0 }

1989년, 한국 최초의 위성 제작에 도전한 KAIST

    [이제는 우주다] 사업성 보고 뛰어든 우주 개발 – 1    우주 개발 선진국과 북한은 발사체부터 개발했으나 한국은 위성부터 개발했다. 발전한 정보통신(IT)과 전자산업을 바탕으로 실험용 위성을 몇 개 제작해보고는 금방 첨단 위성을 만들어냈다. 그리고 위성으로 수익을 올리는 단계에 들어갔다. 한국은 시장을 보고 기술을 만들어감으로써 놀라운 진전을 이뤄냈다. 우주 개발에서도 압축성장하고 있는 한국의 신화를 살펴본다.[…]

전체보기 댓글 { 0 }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 5 “2년간 전원 유급시켜 교육 통일”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 5 결핵 南1000만명 감염-과학자 암살 방지…   ◆ 환경부 수원지 오염 막아 전염병 창궐 차단 ●통일 후 북한 주민의 생활환경 개선은 상당히 중요한 과제다. 위기가 발생하면 수원지(水源池) 등을 오염시키는 분자가 발생할 수 있다. 음용수와 하수 관리에 실패하면 수인성 전염병이 창궐한다. 이 때문에 환경부는 ‘통일 후 북한지역 상하수도 시설 개량확충 및[…]

전체보기 댓글 { 0 }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 4 “한국인 소유 북한땅은 유상몰수 무상분배”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 4 결핵 南1000만명 감염-과학자 암살 방지…   ◆ 경찰청 북한지역 경찰본부 신설, 무기 550만 정 압수 ●‘통일 추진기 북한지역 비(非)군용무기 회수대책’이라는 제목을 단 경찰청 문건은 북한의 경찰조직인 사회안전부 등 군을 제외한 기관과 개인이 보유한 무기 회수에 초점을 맞추고 있어 내용이 흥미롭다. 문건은 사회안전부는 23만 정, 우리의 예비군과 비슷한 노동적위대와 붉은청년근위대는[…]

전체보기 댓글 { 0 }

DJ정부의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3 “北 과학자 해외 유출 차단”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3 결핵 南1000만명 감염-과학자 암살 방지…   北 과학자 해외 유출도 차단 첫 번째 위기관리 단계에서 정부(과기부)는 북한 핵심 연구인력 현황 파악에 주력한다. 북한의 핵심 연구인력 선정은 분야와 직책, 고급 정보의 보유 정도, 연구실적, 한국 과학기술과의 보완성 등을 따져 결정한다. 1차적으로는 3000여 명으로 추정되는 원자력 종사자와 국방 기술 연구자들을 북한의 핵심[…]

전체보기 댓글 { 0 }

DJ정부의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2 “잔존 공산세력 척결”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2 결핵 南1000만명 감염-과학자 암살 방지…   국내의 좌경·친북세력들이 북한의 망명정부 수립을 지원하는 행위도 저지한다. 위기관리 단계에서는 남파간첩 출신, 사회주의 지하혁명조직 구성원, 친북·좌익 이념단체의 인물, 재야·노동운동단체의 핵심 인물, 북한 공작조직과 연계혐의가 있는 내사와 수사·공작 대상자 등은 경찰·검찰·기무사와 함께 특별 관리한다. 국내의 대공위해(對共危害) 인물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통일 방해세력 관리지침’(가칭)을 제정할[…]

전체보기 댓글 { 1 }

DJ정부의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과학자 암살을 막아라”

DJ정부 北급변사태 대비 비밀문서 – 1 결핵 南1000만명 감염-과학자 암살 방지…       대북 소식통에 따르면 북한은 올봄부터 극심한 식량부족에 직면해 인민군 탈영자가 급증했다고 한다. 지금은 수확기를 맞아 식량난이 일시 해소됐지만, 가뭄과 홍수로 작황이 나빠 내년 봄에는 더 심한 식량난에 빠져들 것이라고 한다. 이러한 상황이 북한 급변사태를 불러올 수 있다.   정부는 북한 급변사태를[…]

전체보기 댓글 { 0 }
페이지 59 의 65« 처음...102030|57|58|59|60|61|...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