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재열] 주민등록증 일제 교체 문제 있다

    운전면허증을 신분증 겸용으로 사용케 하자     6월 2일 정부(행정자치부)는 주민등록증을 일제히 교체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번 주민등록증 일제 갱신은 1999년 이후 16년 만의 일로 교체규모는 4,200만장에 이르는 것으로 발표했다. 그리고 1999년 갱신 때 소용비용이 460억 원이 들었으니 16년이 지난 지금 교체비용은 평균 물가상승률을 2%로 볼 때 적어도 600억 원 이상 소요될 것으로[…]

전체보기 댓글 { 6 }

[김현정 그림]치마 입고 맛세이 금지!!

          미술에서도 신한류 만든다. “발칙한 내숭이 사람을 잡아끈다고”     p>김현정(위)은 화려한 한복을 입고 다니는 데다 자태도 좋아 어디를 가든 눈길을 끈다. 작은 얼굴에 이목구비도 또렷한 미인이다. 그런 그가 내놓는 주제는 ‘발칙’함이다. 그는 그것을 예쁨과 함께 표현한다. ‘내숭’이라는 제목을 붙이고. 내숭에는 자기 편하고자 함과 남은 유혹하고자 함이 숨어 있다. 예쁘고자 하는[…]

전체보기 댓글 { 3 }

공중급유기 사업, 카운트 다운④(끝)이제는 전략공군이다!!

    순치에 순치를 거듭해온 대한민국         1994년 북한이 1차 북핵 위기를 일으켰을 때의 일이다. 우리는 북핵을 억제할 수 있는 수단이 전혀 없었다. 그렇다면 몸으로도 때워야 한다. 특공대를 집어넣어 북한 핵시설을 파괴하는 것이다. 그런데 노태우 정권 이래 한국은 ‘순치(馴致)에 순치의 길’을 걸어왔기에 그러한 공작은 할 생각도 하지 못했다.     북핵과 공존[…]

전체보기 댓글 { 0 }

공중급유기 사업, 카운트 다운③IAI “3분의 2 비용으로 제작”

    미국 “유럽 붐 택하면 인증 못해”     미국은 자국이 개발한 붐 방식 급유장치를 수출하지 않는다. 그리고 미국의 붐 방식에 대해서만 안전성을 검증해준다. 때문에 에어버스와 IAI는 자력으로 붐 방식을 개발했다. 미국은, 이들이 개발한 붐 방식 급유 장치에 대해 인증을 해주지 않으므로, 두 회사는 별도의 인증체제를 만들었다. 에어버스는 그러한 인증체제로 인증 받은 붐을 탑재한[…]

전체보기 댓글 { 1 }

공중급유기 선정, 카운트 다운②급유수송기 만든 유럽

        “중고기로 하면 3분의 2 가격”     IAI도 흥미로운 길을 걸어왔다. IAI는 세계에서 항공기를 가장 많이 개조하는 회사다. 항공기는 정비만 잘하면 30~40년간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사람들은 오래된 비행기를 싫어한다. 그러니 민항기 회사들은 여객기를 신형으로 유지하려 한다. 그리하여 ‘헐값’에 나오는 중고 여객기를 IAI가 도맡아 개조하게 됐다. IAI는 급증하는 항공화물 시장에 주목했다.[…]

전체보기 댓글 { 0 }

공중급유기 선정, 카운트 다운①”붐방식은 미국이 최고”

        유럽과 이스라엘은 ‘한미연합’ 족쇄 깰 수 있나     급유기 4대를 도입하는 공군의 KC-X(공중급유기) 사업이 막바지로 치닫고 있다. 총 사업비가 1조5000여억 원에 달하는 이 사업에는 미국 보잉의 KC-46, 유럽 에어버스의 MRTT, 이스라엘 IAI의 MMTT가 도전했다. 방위사업청은 오는 6월 말 도입 기종을 선정한다. 3사가 제안한 기종은 장단점이 복잡하게 얽혀 단순 비교할 수[…]

전체보기 댓글 { 1 }

국정원과 청와대의 전쟁⑨(끝)박근혜 고집 vs 김정은 공포

    분단주의자들의 애창곡 “우리의 소원은 통일”         레바논에 숨은 검은 9월단 잔당 습격한 젊은 날의 네타냐후     다시 이스라엘 이야기로 돌아가자. 모사드는 상상을 초월한 공작을 해왔다. 눈에는 눈, 이에는 이로 대응한다. 1972년 독일에서 뮌헨 올림픽이 열렸을 때 검은 9월단이라고 하는 팔레스타인 조직이 선수촌의 이스라엘 숙소를 습격해 선수들을 죽이는 유혈사태를 만들었다.[…]

전체보기 댓글 { 2 }

국정원과 청와대의 전쟁⑧北 레짐 체인지가 1차 목표

        DNI와 NSC 체제를 갖춰라     통일은 대박으로 가는 지름길임에 틀림없다. 그러자 잘못하면 지금의 이집트나 리비아처럼 대혼란으로 가는 시작일 수도 있다. 동유럽 공산국가들은 독재를 없애고 민주화로 달려가는데 왜 리비아는 반대로 가고 있는가. 관리하는 주체가 없기 때문이다. 국가는 민주화운동을 한 사람들이 끌고 나가기에는 너무 큰 주제다. 국가는 국가를 운영해본 사람들이 제대로 한다.[…]

전체보기 댓글 { 1 }

국정원과 청와대의 전쟁⑦김정은 우리 심리전에 걸렸다

    김정은은 한국 동향에 아주 관심이 많다         김정은의 공포 정치     요즘 북한 상황이 심상치 않다. 눈에 띄는 것을 김정은의 공포통치다. 지난 4월29일 국회 정보위에 출석한 이병호 국정원장은 김정은 북한 국방위 제1위원장이 올해 들어 15명의 고위 관리를 처형했다고 밝혔다. 그가 밝히 처형 인물은 임업성 부상(차관), 국가계획위원회 부위원장(차관급), 음란 동영상[…]

전체보기 댓글 { 2 }

국정원과 청와대의 전쟁⑥과거 실적의 저주 벗어나야

    차장 인사를 함으로써 원장을 견제하고 있는 박근혜의 청와대         원장에게 국정원 맡기지 않는 박근혜 대통령     이러한 지적은 김기춘 전 비서실장의 실패에서 나온 것이다. 김 전 실장은 검찰을 장악해 강력한 권력을 휘둘렀지만, 박대통령에 대한 접근에서만큼은 3인방에 밀렸다는 지적이 많다. 국정원 관계자들의 증언을 종합하면 세월호 사건이 일어나 박대통령이 유민 아빠[…]

전체보기 댓글 { 1 }
페이지 30 의 65« 처음...1020|28|29|30|31|32|40506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