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일개미의

일개미의 반란

  권력은 어디에나 있다.   사회가 존재하는 곳에는 어디든 권력이 존재한다. 따라서 어디서든 권력관계가 존재한다. 권력관계는 일상적이다.   푸코가 경고한 것은 이러한 권력관계에서 발생하는 폭력이다. 폭력은 다양한 이름으로 자행된다. 그 것은 합리의 이름으로, 혹은 효율이라는 이름으로, 혹은 조직논리라는 이름으로 자행되기도 한다.   그렇다면 폭력은 [...]

카테고리 : 기본게시판
태그 : , | 댓글 3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