옳지 못한 방법으로 너의 가족을 사랑하지 말라

4월 28일은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탄신 471주년. 공은 1545년 한성부 건천동에서 출생. 지금의 서울 중구 인현동 부근입니다. 남해 섬마다 물길마다 굽이치는 물결마다 묻어있는 조선 군인 이순신의 뒤채임. 남녘 바다를 마주할 때마다 그 남자 이순신(1545~1598)의 심사가 파르르 번져옵니다. 그의 삶을 3가지로 엮어봅니다.   1. 내 죽음은 내가 택한다   425년 전 … 글 더보기

인류역사상 최고의 인문주의 미디어는 뭘까

    최고의 인문주의 미디어   영화 <더 리더- 책 읽어주는 남자>(The Reader, 2009)는 10대 소년 마이클과 30대 여인 한나의 파격적 사랑을 그려낸다. 스티븐 달드리 감독은 독일 작가 베른하르트 슐링크의 동명 소설을 인문학적 서정과 가슴 저린 영상미로 스크린에 부활시켰다. 은밀하게 감춰진 사랑이 광기의 역사와 겹쳐지면서 두 사람의 전 생애를 뒤흔들며 관통해가는 … 글 더보기

가슴에 박힌 추억의 화인(火印)을 꺼내볼 때

# 가슴에 박힌 추억의 화인(火印)을 꺼낼 때   일순간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놀이처럼 짧았지만 열정으로 가득 찼던 비엔나의 밤. 제시(에단 호크)와 셀린느(줄리 델피)는 그 뜨거웠던 추억을 어떻게 새기며 살아가고 있을까요. 리처드 링클레이터 감독은 전작 <비포 선라이즈, Before Sunrise>에 이어 속편 <비포 선셋, Before Sunset, 2004>을 9년 만에 내놓습니다. 속편의 시나리오 작업은 … 글 더보기

두 젊은 남녀가 펼쳐내는 ‘대화의 미학’

    20년 전 개봉된 영화 하나를 꺼내봅니다.     잊지 못할 한여름 밤의 추억을 품고 있나요. 남몰래 가슴에 담아둔 젊은 날의 로맨스. 문득 어느 순간 목젖을 타고 올라오는 그 사람의 향기. 그리운 이미지 하나가 잔잔하게 오늘을 흔들며 물결을 만들어 냅니다. 20년 전 개봉된 영화 하나를 꺼내봅니다.   바로 <비포 … 글 더보기

당신의 어깨에 내 머리를 얹은 봄날

< 사 랑 >        ………………. 김 용 택 시인   당신과 헤어지고 보낸 지난 몇 개월은 어디다 마음 둘 데 없이 몹시 괴로운 시간이었습니다. 현실에서 가능할 수 있는 것들을 현실에서 해결하지 못하는 우리 두 마음이 답답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당신의 입장으로 돌아가 생각해보고 있습니다. 받아들일 건 받아들이고 잊을 것은 잊어야겠지요. … 글 더보기

페이지 20 의 118« 처음...10|18|19|20|21|22|30405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