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이는 제목은 결코 죽지않는다

정말 ‘정보의 바다’에 빠진 것처럼 허우적거려 보신 적 있나요. 꿈에도 그리던 ‘정보화 사회’가 다가왔는데 행복하십니까. 10년 전에만 해도 소수 사람만이 다가올 인터넷 사이버세계의 개념을 실감하고 있었지요. 인터넷의 일상화는 정보화 수준이 높은 선진국 얘기로만 알았습니다. 10여 년 전 문자 위주의 PC통신 채팅, 실시간 뉴스제공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만으로도 아주 큰 충격으로 다가왔지요. … 글 더보기

전병욱 목사님의 설교 제목

일요일에 교회를 다니시는 분들에게 주일 예배는 소중한 시간입니다. 특히 담임목사님의 설교 말씀은 한 주 동안 일용할 ‘마음의 양식’이 된다고 합니다. 서울 숙명여대 근처 청파동에 자리잡은 삼일교회가 요즘 뜨는(?) 교회라는 것은 잘 알고 계시죠. 인터넷 홈페이지 타이틀도 요즘엔 ‘애국하는 교회 삼일교회’로 달아 놓았더군요. 20대 30대 청년층 신도가 아주 많습니다. 홈페이지 프런트화면을 … 글 더보기

페이지 116 의 116« 처음...102030|112|113|114|115|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