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 1 의 117|1|2|3|4|5|102030...마지막 »

이 빛나는 가을날 널 은유하고 싶어

[ 책 이야기 ] 은유가 된 독자 The Reader as Metaphor   이 빛나는 가을날 널 은유하고 싶어   “아리스토텔레스 시학 2권 을 숨기려는 자와 찾아내려는 자가 벌이는 죽음의 지적 게임.”  최고의 기호학자이자 소설가 움베르토 에코의 대표작 의 스토리 뼈대입니다. 르네상스가 움트기 시작하는 14세기 이탈리아. 신권의 상징인 교황의 절대권위가 서서히 흔들리던 1327년 이탈리아 … 글 더보기

너무 가까이 오지마세요, 그리움엔 간격이 필요합니다

[ 책 이야기 ]    너무 가까이 오지마세요, 그리움엔 간격이 필요합니다 해질녘 벤치로 향하는 길. 여름날 무성한 플라타너스 그늘은 시원한 휴식을 드리웁니다. 가을날 상수리나무 사이를 걸으면 숲길의 기운이 가슴 속으로 스며들어 벅차오릅니다. 눈 쌓인 겨울, 흰 자작나무가 매서운 바람에 휘파람을 불어댑니다. 나무는 사람 마음속을 울창하게 채우고 가지런하게 다독여 줍니다. “내가 … 글 더보기

누군가에게 사랑받고 싶은 강렬한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영화

  [ 영화 : 내 사랑 Maudie  ]     “양말 한 켤레처럼 우리 살아요”   자박자박 오솔길을 걷듯 영화의 엔딩 자막까지 찬찬히 감상하고 길을 나설 때. 따듯하고 온유한 스크린에 감전된 듯 바깥세상을 보는 시선도 영화처럼 환해지고 느꺼워지는 경우를 체험합니다. 바로 영화 <내 사랑>를 관람하고 난 관객의 마음입니다.   영화의 … 글 더보기

신현림 시인의 다섯 번째 시집 [반지하 앨리스]를 읽고서

    반지하 내 집을 기중기로 들어 올려 1층으로 끌어 올리는 혁명 [ 생기발랄 한국말 63 ]   < 반지하 방에 내리는 눈 > – 신현림 흰 눈이 반지하 단칸방에 내렸다 당뇨와 고혈압에 시달린 언니신용 불량자인 여동생과 엄마 몸 위로 꽃가루보다 슬픈 눈이 내렸다 달빛 드는 비상구도 없고 손잡아 줄 … 글 더보기

천만영화 등극한 [ 택시운전사 ]의 2가지 공로

  1. 천만영화 <택시운전사>의 2가지 공로 대한민국 5천만명 인구 중 5분의1, 1천만명이 관람한 ‘천만영화’는 20~30대 젊은층과 40~50대 중·장년층의 고른 지지를 받아야 가능합니다. 극장의 메인 고객 20~30대 젊은층의 입소문(SNS 등에 올려놓는 평점, 리뷰 등)이 그 출발점입니다. 이렇게 형성된 입소문은 중·장년층의 관람을 이끕니다. 영화 <택시운전사>가 천만영화로 등극하고 질주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택시운전사>는 젊은층에게 … 글 더보기

페이지 1 의 117|1|2|3|4|5|10203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