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이승엽

일본 원조 괴물투수 은퇴로 가나

      세월이 흐르면 천하의 최고 강자도 물러나야할 때가 온다.  스포츠계의 경우 더더욱 그렇다.  30대 후반이 되면 현역 은퇴를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삼성 이승엽(41)처럼 장수하는 경우도 있지만 극히 일부일 뿐이다.     마쓰자카 다이스케(37·사진).   한 때 일본 프로야구와 메이저리그를 호령하던 ‘원조 괴물’ 투수다.  시속 150km가 넘는 강속구를 뿌리던 그였지만 최근에는 그 역시 세월을[…]

전체보기 댓글 { 0 }

이승엽 부활, 그 빛과 그림자

    지금은 한국시리즈가 한창입니다. 4년 연속 한국시리즈 우승에 도전하는 삼성, 창단 후 첫 우승을 노리는 넥센. 2승 2패로 팽팽히 맞서고 있어 마지막 4승 고지에 오르기 까지 피말리는 투타 대결이 예상됩니다.   올해 프로야구는 각종 기록으로 풍성했습니다. 50홈런을 뛰어넘은 넥센 박병호, 국내 프로야구 사상 첫 200안타를 돌파한 넥센 서건창 등… 타자들의 기록들이 유독 눈에 띈[…]

전체보기 댓글 { 0 }

시속 160km 강속구, 일본의 ‘괴물’투수 부활할까?

      @일본의 ‘괴물’ 투수 부활할까? 한 때 일본에서 ‘괴물’로 불렸던 투수가 있습니다. 170cm 남짓한 크지 않은 키에도 시속 160km에 육박하는 강속구를 뿌리는 작은 거인. 그러나 미국 프로야구에 진출한 뒤 어깨 부상 등으로 평범한 투수가 돼 버린…   투수 마쓰자카 다이스케(松坂 大輔, 32) 얘기 입니다. 그가 최근 “가슴이 두근거리고 있다(ワクワクしている)!”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프로야구 클리블랜드에[…]

전체보기 댓글 { 0 }

삼성 야구의 굴욕, 누구에게 졌나?

    @삼성 패배, 삼성 스스로에게 무너지다!     누구도 예상치 못한 패배였습니다. 한국 프로야구의 왕중왕 삼성이 그랬습니다. 2012 아시아시리즈 예선에서 삼성은 무기력했습니다. 대만 라미고에 0-3으로 완패하며 예선 탈락한거죠. 결승에서 일본 대표 요미우리를 보기 좋게 꺾고 아시아시리즈 2연패를 거두겠다는 목표도 모래성처럼 무너졌습니다.   왜 이렇게 된 걸까요? 삼성은 삼성 자신에게 졌습니다. 한국시리즈에서 2연패했다는 자만심에, 승리의[…]

전체보기 댓글 { 1 }

이승엽이 내년 WBC 주장 맡을 가능성은?

  오늘 부산에서 한국과 일본 대만 중국 호주의 프로야구 왕중왕이 참가하는 아시아시리즈가 막을 올립니다. 한국과 일본이 사실상 결승(11일)에서 만날 것이 확실시되는데요. 한국의 삼성과 일본의 요미우리가 그 주인공이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에따라 삼성 이승엽(36)과 요미우리 아베 신노스케(33)의 ‘전현직 거인 4번타자’의 맞대결 여부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아베가 야구 일본 대표의 주장을 맡게 됐다고 아사히 신문이[…]

전체보기 댓글 { 1 }
페이지 1 의 16|1|2|3|4|5|10...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