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chive | 내가 만난 인물들 RSS feed for this section

깜짝 결혼한 우에노 주리의 깜짝 독신 선언

     ‘천방지축 오케스트라 대원(스윙걸스, 2004), 4차원 천재 피아니스트(노다메칸타빌레, 2006)….’       국내에도 많은 팬을 갖고 있는 여배우 우에노 주리(上野樹里,30)의 대표 이미지다. ‘코믹 발랄함’이 매력이다. 그러면서 멜로, 사극 등에도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다. 지난 5월엔 밴드 ‘트리케라톱스’ 보컬 겸 기타 담당인 와다 쇼(和田唱,41)와 깜짝 결혼식을 올리기도 했다.       그런 우에노가 8일[…]

전체보기 댓글 { 0 }

우리가 최동원을 잊지 말아야 할 이유

    가끔 두렵다. 누군가에게 잊혀진다는 게…. 반대로 아쉽다. 누군가를 잊는다는 게….  우리는 오늘에 매달리다 잊고 잊어버린다. 그래서 인간을 망각의 동물이라 했던 걸까. 지친 퇴근길에 불현듯 그리워질 때가 있다. 과거의 소중했던 순간순간들, 사람들. ‘백년도 못살면서 천년 근심에 빠진 중생들아’라는 문구가 새삼 떠오르는 요즘이다.       9월 14일을 기억하는지. ‘야구 영웅’이 떠난 날이다. 한동안 그를[…]

전체보기 댓글 { 0 }

아쉽게 떠난 야구 달변가 하일성

        8일 아침부터 충격이었다. 야구해설가로 이름을 날렸던 하일성 씨(67)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뉴스를 접해서다. 그는 최근 상황이 좋지 않았다. 사기를 당해 빌딩 등 재산을 잃었다. 프로야구 입단 청탁과 관련해 사기 사건에 휘말린 상태였다. 야구판에서 승승장구하던 그가 그렇게 덧없이 세상과 등졌다니 허망했다. 고인과의 다사다난했던 추억이 필름처럼 스쳐갔다.       기자가 처음 야구를[…]

전체보기 댓글 { 2 }

日인기그룹 SMAP 해체, 미래는?

    일본의 인기 그룹 스마프(SMAP)가 14일 해체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후폭풍이 거세다.     SMAP의 해산이 공식화된 뒤 현지 신문과 TV에선 이들의 미래가 어떻게 될 지를 놓고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SMAP 해산의 원인이 어디에 있는지, 또 이들의 미래는 어떻게 될 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이다.   그런 가운데 일부 언론에서는 “해산한 SMAP가 재결성한다”는 소식이[…]

전체보기 댓글 { 0 }

임기 말을 대하는 대통령의 자세

     ‘권력은 마약 같다’는 말은 맞았다. 한 번 빠지면 헤어날 수 없는 욕망의 절정.   5월 문을 연 20대 국회도 그렇다. 국회의원은 권력이다. 물론 ‘건강한 정치’를 위해 뛴 의원도 존재한다. 그러나 일부는 초선이 된 뒤 재선, 3선을 계속 바란다. 권력의 유혹을 떨치지 못해서다. 선거를 앞두고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며 한 표를 호소하던 이들이 막상 당선되면[…]

전체보기 댓글 { 1 }
페이지 1 의 6|1|2|3|4|5|...마지막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