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은 문재인 정부의 악재?

카테고리 : 마음의 창을 열다 | 작성자 : 湖岸

 

국민의당이 문재인 정부에 악재?

 

국민의당은

2015년 12월 당시 새정치민주연합(현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안철수와 김한길 의원 등을 중심으로 2016년 22일 창당할 때부터

문재인 대통령과 불협화음을 조장하고 있었다.

당시 새정치민주연합을 주도한 인물인 안철수와 김한길이 본연의 당을

탈당한다는 것부터 모순(아이러니irony) 아니었던가?

당시 문재인 대통령이 당 대표를 하고 있을 때이니

중이 절이 싫으면 중이 나가야 한다고 할 것이지만,

그 두 인물은 어색한 구석이 없지 않아 조롱의 대상이 되기도 했다.

물론

안철수 효과가 없지 않았으니 지지자들도 적지는 않았다.

또한 민주당 내부에서도 불협화음이 연속이었기에

새로운 정치가 탄생할 수 있기를 기대하는 이들도 없지 않았으니

그 혜택이 조금은 있었을 것으로 미룬다.

어찌됐건

합심 단합해야 할 정당이 해체된다는 그 자체에 야권을 지지하는 국민은

심하게 요동치고 있었지만,

문재인 당시 대표가 양보하면서 그렇게 만류를 했으나

안철수는 뿌리치고 나갔다.

국민을 울리면서 창당한 정당 이름까지 국민의당으로 했으니

이 또한 운명의 장난인가!

 

 

 

솔직히 말해서 안철수가 그대로 민주당에 머물러 있었다면,

19대 대선 후보에 등록만이라도 했을 것인가?

그게 두려워

문재인 대통령과 그 세력이 두려워 -

탈당한 것이라고 해도 틀리다고 할 것인가?

안철수가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됐을 당시만 해도

문재인 대통령 지지세를 위협했지 않은가?

그러나 진실성이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것 하고,

가식과는 그 차이가 나게 마련이라는 것을 19대 대선에서 국민은 보았다.

문재인 대통령에게 가야 할 지지세가 안철수에게 갔다가 되돌아서곤 했다.

그로 인해 문재인 대통령은 41%p라는 지지율 밖에 얻지 못했고,

문재인 지지세를 압박해 얻은 안철수는 21,41%p라는 막강한 지지를

쪼개 받아내면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자의 뒤를 이어 3위에 있었다.

 

 

 

19대 대선이 끝난 그 다음날

문재인 대통령이 금년 5월 10일 대통령 선서를 한 이후

지지율이 90%p까지 치고 올라간 것을 보면,

안철수의 지지율은 얼마나 곤두박질치고 있었을까?

물론

지금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도 70% 대까지 떨어져 있다.

북핵문제와 인사 문제가 겹치면서 하락해 있지만

그 본연의 가슴에서 풍기는 국민 사랑과 국가 충성도는

지지율로 대신할 수 없을 것으로 본다.

특히

문재인 정부가 자중해야 할 일 중 고위공직자 인사문제는

재고해야 할 것으로 국민은 이해하고 있다.

하지만

대한민국 공무원들의 원초적인 비리와 비행의 역사가

문재인 시대에 들어서서 이뤄진 것이 아니기 때문에

어찌할 수 없는 것 아닌가?

 

 

 

官尊民卑(관존민비)

관리는 존귀하고 백성은 비천하다 

독재정권들이 국민에 대한 억압을 앞세워,

공무원들의 專橫(전횡)을 어루만진 독재자들이 그 대가를 고스란히 이어왔기에,

積弊(적폐)의 산물은 철철 넘치고 있어 주체조차 할 수 없는 상황?

박근혜정권에서는 교육부 고위공직자 중 한 사람인

나향욱이 국민은 개돼지라는 발언까지 하고 말았다.

그 누구를 탓할 수 있을 것인가!

우리들이 그 잔유물인 것을!

그래도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같이 말끔한 이들도 적지 않게

문재인 정부의 고위관료들이 앉아있지만 지난 정권 집권당인

자유한국당은 과거지사를 싹 잃어버린 것 같은 자세이고,

그런 정당을 따라가는 안철수의 정당이라고 하는 국민의당이 존재한다.

결국

국민의당을 자유한국당2중대라는 말도 나왔다.

 

 

 

김이수 헌법재판소 소장 임명동의안에서 국민의당은

자유투표라는 명목을 내걸고 간단히 부결시켰다.

결국

문재인 정부가 외치는 적폐청산에 동의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국민의당은 문재인 죽이기가 우선인 것 같다.

18대 대선에서 안철수가 문재인 후보에게 단일후보를 던져준 것에

빚이라도 받을 심산인가?

18대 대선에서 안철수가 단일후보를 던져 줄 때 확실하게

문재인을 지지하겠다는 의사발언을 했더라면

박근혜가 지금 囹圄(영어)의 몸에 처해 있을까?

문재인 대통령이 18대 대권을 쥐었을 터이니 박근혜가 탄핵받을 일조차 없었을 것!

뜨뜻미지근하게 했던 안철수의 어리벙벙한 그 행동!

그리고 안철수는 미국으로 날아갔으니

국민의 의향에 맡긴다는 말로밖에 할 의사도 없었던 인물!

정확하고 확실함은 찾아볼 수 없던 그 인물이

8월 당 대표자리를 휘어잡고서

제일 먼저 하는 말이 문재인 정부를 향해

문재인 대통령은 대결이 아니라 성찰과 변화의 길을 택하시길 바랍니다.

청와대의 도를 넘은 국회 공격은 대통령께서 사과하십시오.”

말도 안 되는

이 같은 말로 연속적인 공경을 하고 있는 중이다.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인선에 대해서도

국민의당은 자유투표를 유지하기로 했단다.

물론 민주국가에서 의원들의 의사에 맡기는 것은 당연한 일!

그렇다면 당이 할 일을 무엇인가?

(party)라고 할 것 없이 개인적으로 해야 할 것 아닌가?

결국

국민의당은 개인주의가 성행하게 될 것으로 본다.

 

JTBC

캐스팅보트 쥔 국민의당김명수 부결‘ 가능성 내비쳐라는

제하를 걸고 김이수 헌재소장 부결에 이어

김명수 대법원장도 안철수가 내칠 것 같은 보도를 하고 있다.

어떻게 歸結(귀결)이 될 것인지 두고 봐야 할 것이지만,

국민의당이 캐스팅보트(casting vote) 역할에 있어 국민의 의사를 뒤집게 되면,

그 대가는 내년 지방선거에서 톡톡히 보게 될 것으로 미룬다.

국민의당은 진정 문재인 정부에 악재인가?

아니면

안철수가 정말 극중주의(중립을 잘 지키는 주의?)가 맞나?

 

 

안철수가 문재인 대통령의 정책에 반대를 위한 반대만을 하고 있으니,

그 당 의원 중 한 명인 김중로가 912

국회 본회의 외교·통일·안보 관련 대정부 질문 중 답변자로 나온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하얀 머리가 멋있다,

여자분들이 지금 백색 염색약이 다 떨어졌다고 한다,

그렇게 인기가 좋다저도 좋아한다고 엉뚱한 말을 하고도

민주당 의원들이 여성비하라며 사과를 요구해도,

사과할 일이 없다,”는 등 되려

정신 차리라집에 가서 반성하라고 반박까지 줬다고 한다.

육사 30기로 70사단장을 한 육군 준장(별 하나)으로 전역한 비례대표의원으로서

국회의원은 물론이거니와 육군 명예까지 실추시키고 있는 자세?

그가 신사라면 부끄럽지 않은가?

 

 

국회 의원이라면 신사라고 해도 될 인물 아닌가?

하고 싶은 말도 아끼는 것이 신사 아닌가?

잘 못한 일이 있으면 즉시 사과하는 것이 신사 아닌가?

孔子(공자)께서도

잘 못한 일이 있을 때는 즉시 고치기를 꺼려하지 말라.”

過則勿憚改(과즉물탄개) - 라 했다.

 

국민의당이 창당될 때 민주당 의원들이 20명 몰려갔는데

그 당시 민주당에서 내쫓아야 할 의원들만 갔다고 해서

많은 국민들은 X기당이라는 표현을 쓰기도 했으니

그 말이 전혀 틀리다고 할 수 있을까?

국민의당은 잘 알아야 할 것이다.

국민의 눈은 항상 그 당에도 깊숙이 머물고 있다는 것을!



원문보기;

캐스팅보트 쥔 국민의당…’김명수 부결’ 가능성 내비쳐
[앵커] 연이은 낙마와 부적격 처리에 이어서 이제 관심은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로 쏠리고 있습니다. 사실 엊그제(11일) 무산된 헌법재판소장 임…
news.naver.com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0&oid=437&aid=0000163091

“하얀머리 멋있다” 김중로 누구? 육사 30기·국민의당 비례대표
민주당 이재정, 송옥주, 유승희, 남인순, 백혜련, 박경미, 전현희 의원은 “어제 김 의원은 강 장관에게 대정부질의를 진행하던 중 ‘하얀머리가 …
www.kookje.co.kr

http://www.kookje.co.kr/news2011/asp/newsbody.asp?code=0100&key=20170913.99099005569

민주당, 국회 윤리위에 ‘성차별 발언·막말’ 김중로·곽상도 징계 요청키로 – the300
더불어민주당이 13일 김중로 국민의당 의원과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에 대한 징계를 국회 윤리위원회에 요구했다. 김 의원은 여성인 강경화 외교…
the300.mt.co.kr

http://the300.mt.co.kr/newsView.html?no=2017091316277629516&ref=https%3A%2F%2Fsearch.naver.com

국민의당 ‘靑·與, 겁박하는 정치 접고 사과부터 하라’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국민의당은 13일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부결 사태와 관련, 청와대와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을 향…
news1.kr

http://news1.kr/articles/?3100670

 http://www.pressian.com/news/article.html?no=169141&ref=daumnews

국민의당, 자유한국당 저질공세 올라타고 김명수 날릴까?
김명수 대법원장 인사청문회 이틀차, 국회 인사청문특위에서는 전날 나왔던 이념 논란만 되풀이됐다. 자유한국당 등 야당 의원들은 김명수 후보자…
www.pressian.com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