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g Archives: 직장맘
babysitter

월급이 460만원? 엄마들이 원하는 시터의 조건

  얼마 전 일부 언론에서 일부 베이비시터의 월급이 460만원에 달한다고 보도했습니다. 관련 학과 석사 이상 학력과 보육교사 1급 자격,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등의 현장 경력을 갖춘 베이비시터의 경우 시급이 2만3000원으로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 하루 10시간 씩, 월 20일을 맡기면 460만원이 된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이 보도가 나간 뒤 한동안 “너희 집 베이비시터도 최종학력이 석사니?” “어린이집[…]

전체보기 댓글 { 8 }
baby_iphone

만 3세 이하 아이는 뽀로로 시청 금지?

 “웅이, TV 조금씩 보여주면 안 될까요?”     오늘 아침 아이를 돌봐주시는 시터 이모님께서 조심스레 물어보셨습니다.     “보지 않는 게 좋다는데…. 웅이가 보고 싶어해요?”  “아뇨. 점심 차리려고 하면 옆에 와서 놀아달라고 해서요. 그럴 때 TV를 보여주면 어떨까 싶어요.”     웅이는 18개월에 접어들면서 하루 두 번 자던 낮잠을 한 번으로 줄였습니다. 이모님은 아이가 오전에 잘[…]

전체보기 댓글 { 2 }
소풍

직장맘, 어린이집에 아이를 보내지 않은 이유

  “왜 어린이집에 보내지 않아요? 무상보육이잖아요….”     19개월 아이를 베이비시터에게 맡겼다니 한 선배가 물었습니다. 어린이집에 보내야겠다는 생각은 오래전에 접었습니다. 126번이라는 입소대기 번호에 질려서가 아닙니다. 육아휴직 동안 집 근처 어린이집을 지켜본 결과입니다.      집 근처 어린이집은 정원이 100명을 넘고 몬테소리 교육을 해 엄마들 사이에 입소문이 난 곳입니다. 놀이터에서 만나 친해진 4살배기 아이의 엄마도 이 어린이집에[…]

전체보기 댓글 { 9 }
working-moms-know-250

아이를 잊어버렸습니다.

  육아휴직을 마치고 복직을 준비하며 가장 많이 한 일 중 하나는 육아서 읽기였습니다. 직장맘, 워킹맘 키워드로 검색되는 육아서들을 쌓아놓고 읽었던 기억입니다. 초보맘으로 모자라 초보직장맘이 되는 상황이 불안해서였습니다.       직장맘을 위한 조언들은 ‘그럴 수 있지. 그렇겠다’ 싶어 밑줄 그어가며 외우고 실천했는데 딱 한가지는 예외였습니다. ‘사무실 책상에 아이 사진을 넣은 액자를 둬라. 일하다 수시로 아이를 떠올려라’는[…]

전체보기 댓글 { 0 }
working-mother1

남자들은 절대 모를 직장맘의 하루

 “웅아, 아빠 뭐하지? 아빠한테 가볼래?”     오후 10시. 남편 눈치를 봅니다.     “설거지하고 이제 좀 쉬려는데….”     우리 남편은 대한민국에 얼마 되지 않는 ‘칼퇴근족’입니다. 저보다 일찍 퇴근합니다. 집근처 성당에서 오후 6시를 알리는 종이 울리면 아이는 아빠가 올 시간이 된 것을 아는지 ‘아빠 아빠’ 합니다. 남편이 퇴근하면, 시터 이모님이 퇴근하시고 남편과 아이는 저를 마중나옵니다.   […]

전체보기 댓글 { 3 }
페이지 1 의 2|1|2|